남양주시 ‘정약용문화제’ 14~15일 개최...‘피크닉존’도 마련
상태바
남양주시 ‘정약용문화제’ 14~15일 개최...‘피크닉존’도 마련
  • 이승렬 기자  seungmok0202@nwtn.co.kr
  • 승인 2023.10.12 18: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조안면에 소재한 정약용유적지 일원에서 제37회 정약용문화제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남양주시는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조안면에 소재한 정약용유적지 일원에서 제37회 정약용문화제를 개최한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중앙신문=이승렬 기자 | 남양주시는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조안면에 소재한 정약용유적지 일원에서 제37회 정약용문화제를 개최한다.

12일 시에 따르면, 정약용문화제는 유네스코 지정 세계기념인물인 다산 정약용 선생의 실사구시 사상과 인문 정신을 현대적으로 계승해 온 남양주시의 대표 문화제로서, 1986년부터 매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올해로 제37회를 맞이한 역사와 전통을 지닌 경기도 대표 축제다.

이번 제37회 정약용문화제는 남양주의 아름다운 정취와 정약용 선생의 정신을 잇고자 하는 의미를 담은 다산가경, 사람을 잇다라는 슬로건으로 방문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제례 의식인 헌화·헌다례 및 회혼례 문예대회 및 어린이골든벨 등 경연대회 뮤지컬 약용’, 역사체험연극, 버스킹 공연, ‘마술쇼, 버블쇼’, 다산춤꾼 페스티벌 등이 진행된다.

또한, 다례·국궁·한복·공예·VR 체험 다산사람전시회, 다산선도학교 학생 작품 전시, 남양주시인협회 시화전 하피첩 전시, 하피첩 포토존 등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체험 및 전시 프로그램도 구성됐다.

특히 올해는 새롭게 피크닉존을 마련해 방문객들에게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버스킹 공연을 감상하면서 먹거리까지 즐길 수 있는 힐링 피크닉 체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문화제에 앞서 13일에는 한국과 베트남의 전문가들이 모여 진행하는 세계다산학한국-베트남 국제학술대회가 실학박물관에서 개최되며, 이 밖에도 현재 정약용유적지 일원의 걷기코스에 마재마을 모바일 스탬프투어가 상시 운영되고 있다. 아울러 고즈넉한 야간 조명으로 가을밤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여유당 야행10월 한 달간 운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
  • 김동연, 쌀의 고장 여주서 모내기...농업인들 격려
  • [화요기획] 서울 7호선 청라연장선 2027년 개통 가능할까?, 지역사회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