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미국 여자프로골프협회 'MOU'…'2023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개최
상태바
파주시-미국 여자프로골프협회 'MOU'…'2023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개최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3.09.13 14: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9일~22일까지 광탄 ‘서원힐스CC’
BMW 주최-LPGA 주관···市, ‘행정지원’

션변 대표 “좋은 대회 될 수 있게 노력”
김경일 시장 “대회의 성공적 개최 지원”
박정 의원 “지역경제에 파급효과 클 것”
파주시와 미국 여자프로골프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월 19일부터 22일까지 광탄면 소재 서원힐스 컨트리클럽(CC)에서 '2023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을 개최키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경일 시장, 박정 의원, 션변 대표이사. (사진=박남주 기자)
파주시와 미국 여자프로골프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월 19일부터 22일까지 광탄면 소재 서원힐스 컨트리클럽(CC)에서 '2023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을 개최키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경일 시장, 박정 의원, 션변 대표이사. (사진=박남주 기자)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파주시와 LPGA는 13일 파주시청에서 '2023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2023 BMW Ladies Championship)‘ 파주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국내에서 열리는 유일한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정규대회인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이 내달 19일부터 22일까지 파주시 광탄면 소재 서원힐스 컨트리클럽(CC)에서 개최된다.

이에 시와 LPGA는 이번 협약을 통해 ▲대회 개최를 위한 상호 협력체계 구축 ▲대회 기본계획 및 사업비 지원에 관한 사항 ▲대회 홍보 및 행정지원 사항 등에 대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날 협약식엔 김경일 시장과 LPGA 션변 아시아 대표, 더불어민주당 박정 의원, 서원밸리 이석호 대표 등 주요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BMW 주식회사 주최하고, LPGA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시는 경기도 예산을 포함한 지방비 15억 원을 집행하고, 행정 인허가 사항을 지원키로 했다.

션변 대표는 “글로벌 도시로 성장하는 파주에서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BMW Ladies Championship)‘을 개최케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파주에서 지원한 만큼 좋은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일 시장은 “세계적인 대회가 파주에서 개최돼 영광”이라며 “양측이 상호 협력을 통해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국회 환경노동위원장인 민주당 박정 의원(파주시乙)은 “이번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은 파주시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성사됐다”며 “지역경제 파급효과가 100억원이 아니라, 500억원 이상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이번 대회는 수도권에서 진행되는 대회이니 만큼 접근성이 뛰어나 골프 팬들의 관심 뜨거울 것으로 전망돼 작년 대회(원주 대회-8만 1000여 명) 때보다 훨씬 많은 관중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170여 개국에 중계방송을 송출하는 글로벌 투어인 이번 대회 개최로 파주시의 위상 제고는 물론 약 10만 명(일 평균 2만5000여 명)의 관중 입장, 100억원 이상의 지역경제 파급효과(2021년 부산대회 85억 원 경제효과)가 기대돼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내일 날씨] 경기·인천(21일, 일)...천둥·번개 동반, 곳에 따라 강하고 많은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