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생활안정지원금 모든 세대에 10만원씩...시의회와 긴급 지원 예산 편성 합의
상태바
광명시, 생활안정지원금 모든 세대에 10만원씩...시의회와 긴급 지원 예산 편성 합의
  • 김상현 기자  sanghyeon6124@naver.com
  • 승인 2023.02.16 18: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와 광명시의회는 지역 모든 세대에 10만원씩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 위해 ‘광명시 재난극복 및 민생경제 활성화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긴급 지원 예산을 신규 편성하는 데 합의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제공=광명시청)
광명시와 광명시의회는 지역 모든 세대에 10만원씩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 위해 ‘광명시 재난극복 및 민생경제 활성화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긴급 지원 예산을 신규 편성하는 데 합의했다. (사진=박승원 광명시장 페이스북)

| 중앙신문=김상현 기자 | 광명시와 광명시의회가 또다시 지방정부 협치의 모범사례를 제시했다.

광명시와 광명시의회는 한파와 공공물가 상승 등으로 시민들의 난방비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광명시 모든 세대에 10만원씩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 위해 광명시 재난극복 및 민생경제 활성화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긴급 지원 예산을 신규 편성하는 데 합의했다고 16일 밝혔다.

광명시와 광명시의회는 지난 131‘2023년 난방비 긴급 지원 공동 브리핑을 열고 취약계층 난방비 긴급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긴급 지원 예산을 신규 편성하는 데 합의한 바 있다.

이번 생활안정지원금은 관련 조례 및 예산이 제276회 임시회에서 의결된 후 이르면 다음달 초에 지역화폐로 지급될 예정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 재정 상황이 넉넉하지는 않지만, 고심 끝에 물가 상승으로 고통받는 광명시민들을 위해 모든 세대에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앞으로도 서민경제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시의회와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난방비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위한 맞춤형 지원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안성환 광명시의회 의장은 공공물가 인상으로 서민들의 경제적 고통이 가중되고 있다, “집행부에서는 난방비 부담을 완화할 수 있는 세심한 대책을 마련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8일, 월)...새벽부터 장맛비, 많은 곳 100㎜↑
  • [내일 날씨] 경기·인천(6일, 토)...소서 장맛비 ‘최대 60㎜’
  • [드본세] 안성 금광호수풍경 담고 있는 ‘혜산정’
  • [내일 날씨] 경기·인천(2일, 화)...강풍 동반 ‘최대 150㎜↑’ 장맛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