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
상태바
‘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
  • 김완수 교수
  • 승인 2021.08.31 1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완수(국제사이버대학교 웰빙귀농조경학과 교수, 前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김완수(국제사이버대학교 웰빙귀농조경학과 교수, 前 여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안성에 사는 지인으로부터 포도 먹으러 오라는 연락이 왔다. 거봉을 비롯하여 최근에 유행인 샤인 마스캇까지 고급포도 20여종을 키우는 포도 달인이다. 지속적인 컨설팅으로 맺어진 인연이라서 포도 수확철만 되면 연락이 온다.

하우스 비가림 형태로 재배하여 수확철 잦은 비에도 그런대로 품질 좋은 포도가 생산된다는 소식이다.

포도는 다산(多産)의 상징으로 비타민과 유기산이 풍부하여‘신이 내린 과일’이라 불린다. 포도는 성숙함에 따라 당분이 증가하고 산이 감소해 완숙되면 당분 함량이 최대가 되어 달콤새콤하므로 대표적인 가을 과일로 여겨진다. 포도의 향미성분은 대부분 주석산과 사과산이며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는 레스베라트롤 등 항산화물질이 풍부하다. 오래전부터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생산되는 과일로 80% 이상이 양조와 건포도로 이용된다.

벽화, 신화, 성서 등을 보면 포도는 문화와도 관계가 깊어 장식문양과 함께 동서로 널리 전파되었음을 알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생과로 많이 소비되지만 점차 다양하게 가공되어 상품화되고 있다.

포도에 많은 당류는 주로 포도당(glucose)과 과당(fructose)이며, 포도당이라는 말은 여기서 유래하였다.

포도에 함유된 유기산으로는 주석산, 호박산, 사과산, 구연산, 무기질로서는 인, 유황, 마그네슘, 칼슘, 철 등의 함량이 높은 편이다.

자흑색포도에 많이 함유된 비타민 B군은 중요한 신체조절대사에 관여하고, B1은 심혈관계의 안정, 다발성 신경염의 방지, 포도주에 함유된 B12는 항빈혈과 지방변성억제 작용을 하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포도와 포도주의 떪은 맛을 내는 탄닌은 강력한 항산화물질인 폴리페놀의 일종으로 해독작용, 살균작용, 지혈작용, 항산화작용 등의 기능이 있다.

포도는 열을 내리게 하고 배고픔을 달래며 추위를 타지 않게 하고 이뇨작용을 하며, 비위와 폐신을 보호하고 갈증을 멎게 하며 태아를 안정시킨다고 고대의서에 약효가 수록되어 있다.

히포크라테스는 ‘알맞은 시간에 적당한 양의 와인을 마시면 질병을 예방하고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고 하였고, 성서, 디모데전서 5:23에는 ‘ 물만 마시지 말고 네 비위(脾胃) 와 자주 나는 병을 인(因)하여 포도주를 조금씩 쓰라.’라고 하였다.

그리고 OPC(Oligomeric Proanthocyanidins)는 포도씨에 많은데 비타민 E의 50배에 달하는 강력한 항산화작용으로 면역력을 강화한다. 그리고 포도의 뿌리에 다량 함유된 비티신은 항혈액응고와 항산화작용이 있어 항암, 피부미백, 혈액을 정화하는 기능을 담당한다.

이러한 좋은 포도는 수확 후 유통단계에서 덜 익은 포도가 익는 현상이 거의 없는 과일로 수확할 때 품종고유의 색깔과 향기 및 당도를 유지할 때 수확한다.

수확시기가 너무 빠르면 품질에 좋지 않고, 너무 늦으면 저장 중 알맹이가 떨어질 우려가 있다.

시장에서 좋은 포도를 고르는 요령은 줄기가 파랗고 알맹이가 터질 듯 싱싱한 것을 고른다. 알이 꽉 차고 하얀 분이 많을수록 달다. 포도송이 위쪽이 달고 아래로 갈수록 신맛이 강하므로 아래쪽을 먹어보고 고르는 것이 좋다.

알의 표면에 묻어 있는 하얀 가루는 천연 과일 왁스로, 뽀얗게 덮여 있을수록 일찍부터 봉지를 씌워 재배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런 포도는 안전하므로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다.

포도송이가 너무 크고 포도 알이 지나치게 많이 붙어 있으면 송이 속에 덜 익은 것이 많으므로 피한다. 알이 쉽게 떨어지거나 표면에 일부 주름진 것이 있으면 수확한 지 오래된 것이므로 피한다.

포도는 냉장 보관하되 먹기 전에 잠시 꺼내 둔 뒤 먹으면 더 달콤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냉장농도는 보통 3℃ 전후인데 실제론 7~9℃에서 가장 맛있게 먹을 수 있기 때문이다.

포도의 신선함을 좀 더 오래 유지하려면 한 송이씩 종이 봉지에 싼 후 비닐봉지에 담아 냉장 보관하면 된다.

지난주 가족 모임시 손녀가 샤인마스캇 포도를 사 달라하여 마트에 갔다. 그런데 노랑빛이 있어야 할 포도가 초록색이 진한 것을 보며 서둘러 수확한 느낌을 받았다. 포도를 구할 때는 품종 고유의 색깔이 나고 송이가 450~500g 정도로 작은 것이 맛있는 포도가 않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
  • 정부 상생지원금 글쎄...‘혜택 큰 경기지역화폐 더 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