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곤충박물관, ‘전세계의 사향제비나비 특별展’ 개최
상태바
양평곤충박물관, ‘전세계의 사향제비나비 특별展’ 개최
  • 임미경 기자  jasm8@daum.net
  • 승인 2017.12.06 14: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임미경 기자 | 양평곤충박물관은 12월부터 ‘전 세계의 사향제비나비 특별展’을 1층 특별전시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비나비’라는 이름은 큰 몸집과 검은 날개 때문에 제비와 닮았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그 중에서 어떤 무리는 수컷이 몸에서 특이한 냄새를 내뿜는데, 이 냄새가 사향과 비슷하다고 하여 ‘사향제비나비’라고 부른다.

이번 ‘전 세계의 사향제비나비 특별展’에서는 전 세계에 서식하는 사향제비나비들 중 26여 종의 독특한 사향제비나비들을 전시할 예정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특별전을 통하여 사향제비나비라는 곤충에 대한 관람객들의 흥미와 관심이 이전보다 높아지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관람은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월요일은 휴관한다. 관람료는 성인 3000원, 소아, 청소년 2000원, 양평군민은 무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