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일반
'섹시 아이콘' 마돈나 환갑…모로코서 생일 보낼듯
  • 연합뉴스
  • 승인 2018.08.17 03:56
  • 댓글 0
이슬람권 페즈 모자를 착용하고 생일 예고 SNS 글을 올린 마돈나. /마돈나 인스타그램 캡처

'팝의 여왕' 마돈나가 16일(현지시간) 모로코 서부의 고대 도시인 마라케시에서 60번째 생일을 맞을 것으로 보인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마돈나는 전날 밤 자신의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 마라케시의 오래된 시장 골목길에서 찍은 영상을 올리고 "아잔(이슬람권 국가에서 하루 다섯 번 기도 시간을 알리는 소리)이 울리는 동안 메디나의 미로를 걸어다녔다"고 적었다.

앞서 14일에는 소셜미디어에 이슬람권 남자들이 착용하는 페즈 모자를 쓰고 보석을 장식한 자신의 사진과 함께 "오늘 머리에 케이크를 썼다. (생일이) 이틀 더 남았다"라는 게시물을 올리기도 했다.

마돈나의 60번째 생일을 맞아 모로코 경찰이 마라케시에 몰려든 기자들과 사진작가들의 접근을 막고 있다는 소식도 들린다. 구체적인 생일잔치 장소와 초대손님 명단을 놓고 갖가지 추측도 나돌고 있다고 AFP는 전했다.

최근 마돈나는 생일을 맞아 고아와 취약계층 어린이를 돕기 위한 '레이징 말라위'라는 모금운동을 시작했다.

말라위 출신 어린이를 입양한 마돈나는 최근 페이스북에 "이번 생일에 전 세계 식구들과 이 아름다운 나라, 그리고 우리의 도움을 가장 필요로 하는 아이들을 연결해주는 것보다 더 훌륭한 선물은 없다고 생각한다"고 적었다.

1958년생인 마돈나는 1983년 동명의 앨범 '마돈나'(Madonna)로 데뷔해 수많은 히트곡을 남겼으며, 섹시한 외모와 관능적인 춤으로 팝의 여왕이자 전 세계적인 '섹시 아이콘'으로 군림해왔다.

연합뉴스  webmaster@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