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6 일 16:55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종합
이덕희, 6개월 만에 챌린저 테니스 대회 8강 진출
  • 연합뉴스
  • 승인 2018.08.09 18:03
  • 댓글 0
이덕희. 연합뉴스

이덕희(239위·현대자동차 후원)가 남자프로테니스(ATP) 리성스포츠컵 지난 인터내셔널오픈 챌린저대회(총상금 15만 달러) 8강에 올랐다.

청각장애 3급인 이덕희는 8일 중국 산둥성 지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단식 2회전에서 우이빙(329위·중국)을 2-0(6-0 6-3)으로 꺾었다.

이로써 이덕희는 2월 첸나이 챌린저 4강 진출 이후 6개월 만에 챌린저대회 8강에 이름을 올렸다.

정현(23위·한국체대)에 이어 한국 선수 가운데 두 번째로 세계 랭킹이 높은 이덕희는 첸나이 대회 이후로는 14개 대회에서 연달아 8강 진출에 실패했다.

챌린저대회는 투어 대회보다 한 등급 아래로 주로 세계 랭킹 100위에서 300위 사이 선수들이 출전한다.

이덕희는 3회전에서 제임스 워드(305위·영국)를 상대한다.

지난주 중국 청두 챌린저 2회전에서 이덕희는 워드와 만나 1-2(6-4 5-7 3-6) 역전패를 당했다.

이덕희는 매니지먼트 회사인 S&B 컴퍼니를 통해 “더 집중해서 경기를 펼쳐 대회 마지막까지 가고 싶다”며 “워드에게는 지난주 패배를 되갚아 줄 절호의 기회”라고 설욕을 별렀다.

이덕희와 워드의 준준결승은 10일 열린다.

연합뉴스  lmk@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