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16 목 07:59
상단여백
HOME 지역종합 연천군
남북통합경험 살려 남북교류협력 체제 구축한다연천군-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평화통일기반조성 업무협약 체결
  • 연천=김승곤 기자
  • 승인 2018.08.09 17:22
  • 댓글 0

연천군은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과 지난 8일 연천군청 상황실에서 남북통합경험 사례공유와 통일기반조성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연천군은 그간 통일평생교육특구 추진 및 통일지기를 통한 학교통일교육, 통일아카데미 운영 등 통일도시 준비를 위해 앞장서 왔고,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은 남한근로자와 북한근로자가 함께 만들어 온 통일공간인 개성공단을 12년간 운영했다.

이를 통해 얻은 남북통합 및 평화창출의 특별한 경험을 각계각층에 교육하면서 통일 공감대 형성에 기여해 왔다.

이 협약을 계기로 두 기관은 남북통합경험이라는 통일교육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활용, 국민의 긍정적 공감대 형성에 기여함과 동시에 남북 화해무드를 통한 남북교류협력의 노력이 민간교류협력까지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등 평화통일기반조성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연천군 관계자는 “연천군은 통일한국의 중심도시로서 연천군이 보유하고 있는 평화자원을 통한 통일준비 및 통일 관련기관과의 연계를 통하여 통합의 가치를 충족하는 공동체 구축을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연천=김승곤 기자  kimsg8042@joongang.tv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천=김승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