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안전하고 쾌적한 대중교통 인프라 대폭 확충
상태바
남동구, 안전하고 쾌적한 대중교통 인프라 대폭 확충
  • 인천 남동구=이상준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18.07.22 14: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인천 남동구=이상준 기자 | 남동구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편의시설을 대폭 확충한다.

남동구는 올 상반기에 전년대비 3배 정도 증가한 예산 3억9500만 원을 투입, 지난겨울 버스승강장이 없어 불편함을 겪었던 버스정류소 40개소를 대상으로 버스승강장을 설치했다.

정류소 21개소에 버스 정차선을 정비하고, 15개소엔 태양광 조명등을 설치하는 등 버스 이용 주민을 위한 편의시설도 늘렸다.

이와 함께 추경 예산을 편성, 신규 사업으로 겨울철 추위를 대비한 온열의자를 승강장 내에 설치함으로써 주민들이 잠시마나 추위를 피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현재 남동구 736개소 버스정류소엔 70% 정도의 버스승강장이 설치돼 있다”며 “앞으로 모든 버스정류소에 승강장을 설치하고, 태양광 조명등, 온열의자 등 편의시설을 확충해 안전하고 쾌적한 대중교통 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천 남동구=이상준 기자
인천 남동구=이상준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
  • 김동연, 쌀의 고장 여주서 모내기...농업인들 격려
  • [화요기획] 서울 7호선 청라연장선 2027년 개통 가능할까?, 지역사회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