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비 확보 최선… 파주시 당정협의최 개최
상태바
국비 확보 최선… 파주시 당정협의최 개최
  • 파주=김상우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18.07.19 17: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경제특구·GTX 추진 등

| 중앙신문=파주=김상우 기자 | 현안 공유… 해결방안 모색

파주시는 지난 18일 시청에서 최종환 파주시장과 윤후덕·박정 국회의원, 도의원, 손배찬 파주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등이 참석해 ‘더불어민주당·파주시 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더불어민주당·파주시정책협의회’는 2019년도 국·도비 예산의 차질 없는 확보와 통일경제특구 조성, GTX 추진 등 파주시의 현안사항을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파주시는 내년도 국비지원 사업 52건, 5760억 원을 신청했고 정부예산안에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국회의원과 도의원, 시의원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당정협의회에서 파주시는 ▲금촌 다목적실내체육관 건립 ▲공릉관광지 조성 ▲한국폴리텍대 건립 사업비 증액 ▲야당~상지석 연결도로 조성 ▲제2외곽고속도로 자유로IC 반영 ▲동문천 수해 상습지 개선 등 주요 국·도비 지원 현안사업에 대한 필요성을 설명했다. 또한 ▲운정신도시 공공시설 용지 활용 ▲유비파크 활용방안 수립 ▲에너지 취약 접경지역 가스공급 ▲3호선(일산선) 파주연장 ▲조리금촌선 추진 ▲군 방호벽 개선 등 시민 생활에 밀접한 사업에 대한 지원 방안에 대해서 토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파주의 발전은 대통령과 중앙정부, 국회의원과 시장, 시도의회, 시민이 일체가 되어야 추진될 수 있다”며 “강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파주발전의 원동력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또한 “야당과도 파주발전 협의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정책협의회에 참석한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은 최선을 다해 2019년 국·도비를 확보하고 민생에 도움이 되는 법안 개정 등을 통해 파주시민이 행복한 시정을 펼쳐나가는 데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파주=김상우 기자
파주=김상우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0일, 토)...낮부터 밤 사이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