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일 아냐… 농약냄새 나는 지하수 책임 떠미는 여주시
상태바
우리일 아냐… 농약냄새 나는 지하수 책임 떠미는 여주시
  • 박도금 기자  pdk@joongang.tv
  • 승인 2018.07.18 18: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내면 지내리 ‘음용 불가’ 판정

| 중앙신문=박도금 기자 | 주민 “원인 파악·상수도 설치 필요”
수도사업소 “성분검사는 다른기관에”
김영자 부의장, “시 적극 대응해야”

여주시 북내면 지내길 195 일대 마을의 지하수가 음용기준치를 초과, 먹는 물로 부적합한 것으로 조사됐다.

18일 주민들과 여주시 수도사업소에 따르면 8가구가 사는 이 마을에서 지난달 22일부터 식수로 쓰던 지하수에서 농약냄새가 지속적으로 났다. 주민들이 물맛을 봤을 때 혀끝이 아릴 정도이며 식수는커녕 샤워와 설거지도 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에 수도사업소는 지난 3일 냄새가 나는 지하수 시료를 채취해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 46개 항목의 수질검사 결과 일반세균과 냄새 항목에서 부적합 판정이 나옴에 따라 음용이 불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결과가 나오자 마을 주민들은 “지하수가 어떻게 오염됐는지, 또 농약냄새는 왜 났는지 정확한 성분조사가 필요한데도 불구하고, 음용이 불가하다고만 말하는 여주시의 행정이 답답하다”며 “대책 마련은커녕 임시 사용 중인 물탱크에 물을 보충하면서 오히려 ‘우리가 이렇게까지 하지않아도 된다’는 식의 막말을 하고 있다”며 분통을 터뜨렸다. 또한, “지하수 뿐 만 아니라 인근 개울에서도 농약냄새가 심하게 났다. 지내리 일대 지하수 오염에 대한 면밀한 조사와 원인 규명이 반드시 필요하고, 주민들이 안심하고 식수를 사용 할 수 있도록 하루 빨리 상수도 보급이 이뤄져야한다”고 말했다.

주민들의 민원으로 현장을 방문한 여주시의회 김영자 부의장은 “오염된 물로 인해 주민들의 불편을 겪고 있다”며 “상수도 설치만이 주민들이 안심하고 물을 사용할 수 있는 상황인데 시에서는 ‘예산이 없다’는 말만 하고 있는 답답한 상황이다”고 말했다.

또, 김 부의장은 “민선 7기의 ‘사람중심, 행복여주’가 되려면 단 한명의 시민도 이런 불편을 겪어서는 안 된다”며 “저도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이 마을에 상수도가 설치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수도사업소 관계자는 “현재 주민들이 원하는 지하수의 성분검사는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도 할 수 있는 검사가 아니라, 국과수나 다른 기관에 의뢰를 해야 한다”며 “상수도가 아닌 지하수의 경우 시에서 할 수 있는 것은 지하수를 사용하는 주민들에게 수질검사를 받으라고 권고만 할 수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또 이 관계자는 “지금 현재 가장 피해가 심한 2가구에 1톤짜리 물탱크와 수돗물을 보급하고 있고, 물 보급 시 서로의 오해가 있었던 것 같다”며 “마을에 상수도 설치는 주민분담금과 시에서 부담해야 하는 비용 등 여러 가지를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설성란 2018-07-22 23:28:58
애태우면서 울기도 하고 소리도 질렀는데 감사합니다.
결과적으로 신속햇니 감사합니다.
하지만 초기에 관공서는 민원의 소리를 아무리 작은 것 같아도 귀담아 들어주었다면 하는 아쉬움은 남습니다.
부탁드립니다.
설사 해결할 수 없는 일이라도 초기 민원을 귀담아 들어주시길 바랍니다.
다시 한 번 진심으노 감사드립니다.

여주시민 임가~~ 2018-07-21 13:36:10
사람중심 여주행복이라고 시장님의 슬로건이 이루어진 것 같아 기분이 아주 좋네요.
비록 8가구 밖에 안 되지만 공기 다음으로 중요한 물을 먹지도 쓰지도 못한다면 정말 삶이 죽지 못해 산다는 말을 누구든지 할 것입니다.

시장님, 의장님, 의원님 그리고 관계 공무원님들의 신속한 행정으로 오늘부터 상수도 공사를 시작한다고 하네요.
잘은 모르지만 공사예산을 책정하려면 시간이 좀 거릴 줄 알았는데 진짜 사람중심 여주행복이란 말을 실감합니다.

신속한 민원해결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계속 좋은 소식 들려오길 바랍니다.~~ ^^

지나가다가 2018-07-20 23:03:14
지하수가 나온다는건 아직 청정 지역이라는건데
오염이라니 더군다나 사람이 먹는물에...
정부는 철저히 조사 하고 또, 빠르게 주민의
불편을 해소 시켜 줘야겠네요

명품여주 2018-07-20 23:00:34
야~심각하다
었떻게 예산타령 만하냐 대책을 빨리세워서
상수도을 놔줘야 하는거아닌가오
나도 여주사는 사람으로써 너무 창피하고
실망이 너무크네요

설성란 2018-07-20 21:45:22
원인규명으로 더한 오염의 정도와 더 확산되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