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해양·안전대전 내일 송도서 열린다
상태바
국제해양·안전대전 내일 송도서 열린다
  • 인천=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18.06.18 12: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수도권 유일의 해양특화전시회

| 중앙신문=인천=김광섭 기자 | 내일~ 22일까지  송도컨벤시아서
조선관련 등 152개 업체  6개관 구성
해외바이어와 국내업체 수출상담회
‘중소조선·워크보트 산업전’도 열려


인천시와 해양경찰청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와 리드케이훼어스(유)가 공동 주관하는 ‘2018 국제 해양·안전대전’이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본 전시회는 수도권 유일의 해양특화전시회로서 2013년도에 처음 개최된 이래 해양 안전을 책임지고 있는 해양경찰청과 해양 분야를 특화전시회로 육성하고자 하는 인천광역시가 함께 추진하고 있는 대표적인 해양 전문 전시회이다.

행사는 올해 4회째 행사로, 특히 금년부터는 기존의‘해양·안전장비전’과 더불어 조선분야를 확장시켜 ‘중소조선 및 워크보트 산업전’을 동시에 개최함으로써 조선 및 해운업의 불황으로 풍파를 겪고 있는 국내 조선 산업의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행사는 전국 각지의 해양·안전 및 조선관련 152개 업체가 참여하며, 안전·레저관, 특수장비관 등 6개관으로 구성한 해양·안전장비와 중소조선 및 워크보트, 친환경 선박설비 및 선박지원관, 여객·항만 소요장비 및 비품 등이 확대 출품된다.

특히, 금번 전시회에는 참가업체들의 해외 판로 개척을 돕기 위해 싱가포르, 대만, 중국, 베트남, 러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인도네시아, 인도 등 총 9개국 해외코스트가드 및 선주, 조선기자재 업체 해외바이어가 참가해 국내업체와 1:1 매칭으로 해외수출상담회가 열린다. 

또한, 국내외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2007년에 발생한 태안의 기름유출사고의 모니터링 결과를 공유하고 향후 방향을 찾는 ▲허베이스피리트호 유류오염 국제컨퍼런스(6.21.)를 비롯한 ▲한국해양경찰학회(6.20.) ▲참가업체 기술 세미나(6.20.) ▲제3회 국제수상안전심포지엄(6.19.~23.) ▲해양환경안전학회-국립공원연구원 공동 국제학술발표회(6.21.~22.)등 전시회와 함께 다양한 국제컨퍼런스 및 학회 행사들도 열릴 예정이다.

이밖에도 전시장 내 체험존에서는 선박안전, 드론조정, 단정 VR 체험, 매듭묶기, 심폐소생술,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준비되어 있으며, 청소년의 해양 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인천 관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해양안전 도전 골든벨’경진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 해양경찰청이 인천으로 환원되는 만큼 해양경찰청과 더욱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국내 최고를 넘어 명실상부한 국제 해양 전문전시회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천=김광섭 기자
인천=김광섭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감사원 감사 유보, 3년 만에 김포한강시네폴리스 산단 공급
  • 1호선 의왕~당정역 선로에 80대 남성 무단진입…숨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