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 소강상태 “느티나무 사이로 파란 여름 하늘”
상태바
장마 소강상태 “느티나무 사이로 파란 여름 하늘”
  • 오기춘 기자  okcdaum@hanmail.net
  • 승인 2024.07.10 15: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2시 40분께 동두천 시청사의 장애인 노천카페에서 느티나무 사이로 전형적인 여름의 파란하늘이 보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10일 오후 2시40분께 동두천시청사의 장애인 노천카페에서 바라본 느티나무 사이로 전형적인 여름의 파란하늘이 보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 중앙신문=오기춘 기자 | 남부지방의 많은 비가 내린 가운데 경기북부지역에는 장마가 소강상태다. 10일 오후 2시40분께 동두천시청사의 장애인 노천카페에서 바라본 느티나무 사이로 전형적인 여름의 파란하늘이 보이고 있다.

동두천의 날씨는 흐리고, 온도는 28.2도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21일, 일)...천둥·번개 동반, 곳에 따라 강하고 많은 '비'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