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 좌표찍기 없앤다" 경기도, 내달부터 6급 이하 직원 실명 비공개 전환
상태바
"공무원 좌표찍기 없앤다" 경기도, 내달부터 6급 이하 직원 실명 비공개 전환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4.06.26 07: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악성 민원으로부터 직원 보호 조치
경기도가 ‘찾아가는 투자유치 컨설팅사업’의 첫 도-시군 간 투자유치 전략 합동회의로 광명시와 하안동 국유지 투자유치 방안을 모색한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경기도가 악성민원으로부터 직원 보호를 위해 도청 홈페이지 조직도 내 6급 이하 직원들의 실명을 사흘 후인 내달 1일부터 비공개로 전환한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김유정 기자 | 경기도가 악성민원으로부터 직원 보호를 위해 도청 홈페이지 조직도 내 6급 이하 직원들의 실명을 사흘 후인 내달 1일부터 비공개로 전환한다.

26일 도에 따르면, 이전 비공개 조치는 홈페이지에 공개된 개인정보를 악용해 온라인에 신상정보 게재, 반복민원 제기 등 일명 좌표찍기로부터 직원들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다.

경기도는 직원 실명 비공개로 행정의 책임성 및 투명성 저하가 우려된다는 직원과 도민의 의견을 수렴해 비공개 범위를 6급 이하 직원, 이름(ㅇㅇ 형식)으로 한정했다.

앞서 도가 5~6월 중 직원 및 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직원 실명 비공개에는 직원 93%, 도민 80%가 찬성했으며, ‘비공개 범위에 대해서는 도민 52%일반직원에 한해 선별적 비공개에 찬성한 바 있다.

정구원 자치행정국장은 직원 실명 비공개를 통해 직원들에게는 악성 민원으로 인한 고충 경감을, 도민들에게는 경험 있는 팀장의 전문성 있는 민원 응대로 민원 만족도가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내일 날씨] 경기·인천(21일, 일)...천둥·번개 동반, 곳에 따라 강하고 많은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