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학교, 2024 WURI 랭킹 세계 ‘13위’...국내 대학 중 가장 높은 순위
상태바
인천대학교, 2024 WURI 랭킹 세계 ‘13위’...국내 대학 중 가장 높은 순위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4.06.10 16: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대학교가 2024학년도 수시모집을 오는 11일 오전 10시부터 15일 오후 6시까지 5일간 진행한다. 이번 수시모집의 모집인원은 총 1799명(정원 외 포함)이다. 사진은 인천대 전경.  (사진제공=인천대)
인천대학교가 2024 WURI 랭킹에서 세계 13위를 차지했다. 사진은 인천대 전경. (사진제공=인천대)

| 중앙신문=남용우 선임기자 | 인천대학교가 2024 WURI 랭킹에서 세계 13위를 차지했다WURI(World University Rank ings for Innovation) 랭킹은 전 세계 대학의 혁신성을 평가해 순위를 매기는 권위 있는 평가로, 인천대는 지난해보다 5계단 상승하며 글로벌 무대에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했다. 국내 대학 중에서는 가장 높은 순위에 자리했다.

10일 인천대에 따르면, 국제경쟁력연구원은 7일 저녁(한국시간) 2024 WURI 랭킹 결과를 발표했다. WURI 랭킹은 13개 부문별로 50위까지 세계 대학의 우수 혁신사례를 선정하고 이를 토대로 100위까지의 세계 대학 종합순위를 정한다. 이번 2024년 평가에서 1위는 미국 미네르바대학이 차지했으며, 애리조나 주립대와 MIT가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했다.

올해 WURI 랭킹에는 전 세계 423개 대학이 참여했으며, 평가는 13개 부문에 걸쳐 이루어졌다.

인천대는 13개 부문 중 산업적용에서 세계 9, 위기관리는 10, 학생 교류 및 개방성 15, 4차 산업혁명 13위 등으로 각각 높은 순위를 기록하며 종합순위에서 큰 도약을 이뤄냈다.

박종태 인천대 총장은 인천대는 교육과 연구에서 혁신의 최전선에 서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이번 성과는 전 인천대 구성원이 함께 노력한 결과라고 밝혔다또한 인천대는 학생들이 자신의 전공을 스스로 설계할 수 있는 시스템을 확장하고, 학문 간 장벽을 허무는 융합전공 정책을 도입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학생들이 자신의 진로와 전공을 스스로 설계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국내 대학 중에 인천대(13), 서울대(16), 한국외대(27), 한밭대(64), 충북대(68), 청운대(77), 아주대(85), 서울예술대(88) 등이 100위 안에 포함됐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31일, 금)...구름 많다가 흐려져, 토요일 ‘비’ 소식
  • [오늘 날씨] 경기·인천(8일, 토)...낮까지 비 ‘최대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