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원도심총연 "대광위의 우유부단함이 만민갈등 부추긴다"
상태바
김포원도심총연 "대광위의 우유부단함이 만민갈등 부추긴다"
  • 권용국 기자  ykkwun62@naver.com
  • 승인 2024.05.23 13: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성 높은 노선으로 조속히 결정해야"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안 확정노선 발표 시기가 이달을 넘길 것으로 예측되면서 김포지역 원도심아파트 입주민들로 구성된 김포원도심 총연합회가 확정 노선의 조속한 발표를 촉구하고 나섰다.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안 확정노선 발표 시기가 이달을 넘길 것으로 예측되면서 김포지역 원도심아파트 입주민들로 구성된 김포원도심 총연합회가 확정 노선의 조속한 발표를 촉구하고 나섰다. 사진은 김포원도심 총연합회 로고. (사진제공=김포원도심 총연합회)

| 중앙신문=권용국 기자 |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안 확정노선 발표 시기가 이달을 넘길 것으로 예측되면서 김포지역 원도심아파트 입주민들로 구성된 김포원도심 총연합회가 확정 노선의 조속한 발표를 촉구하고 나섰다.

이들은 23일 보도자료를 내고 "5호선 연장안 발표 놓고 수 차례나 국민과의 약속을 어긴데 이어 또다시 김포시와 인천시간 합의를 내세워 확정노선 발표를 미루는 대도시광역위원회(대광위)의 우유부단함이 만민갈등만 부추기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언제까지 지자체 간 합의를 기다릴 것인가? 김포시는 김포시의 의견을 인천시는 인천시의 의견을 내세우는 건 지극히 당연한 일"이라며 "이러한 간극을 줄이고 지자체간 합의를 이끌어내기 위해 출범한 대광위가 본연의 역할을 못 한다면 존재할 이유가 없다"고 꼬집었다.

또 "모두 만족시킬 수는 없지만, 논란의 여지를 줄이고 다수가 찬성하고 납득 하기 위해선 '경제성이 가장 높은 노선'으로 하루빨리 결정해야 한다"며 대광위를 압박했다.

앞서 대광위는 이달 말 5호선 연장노선인 확정 발표를 앞두고 지난 20일 서울에서 열기로 했던 '대광위-인천시-김포시 간 국장급 회담'을 잠정 연기했다.

이날 회담은 연장안 확정에 앞서 각 지자체 고위공무원과의 실무적인 내용을 논의하기 위해 계획됐지만 대광위가 '내부 사정'을 들어 각 지자체에 회담 연기를 통보하면서 확정 노선발표 시점이 미뤄지는 것이 아니냐는 예측을 낳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포시민 2024-05-23 16:14:38
인천구간 인천이하고 김포시구간 김포가 알아서하고 협의하면되는것을 뭐하는 겁니까 시장님?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