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제조공장서 작업중 추락한 60대…나흘 만에 숨져
상태바
인천 제조공장서 작업중 추락한 60대…나흘 만에 숨져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4.05.21 19: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의 오피스텔 지하로 9살 초등학생이 추락해 부상 당했다. (CG=중앙신문)
인천의 한 제조공장에서 화물차 지붕에 올라가 작업하던 60대 남성이 바닥으로 추락해 치료받던 중 나흘 만에 숨졌다. (CG=중앙신문)

|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 인천의 한 제조공장에서 화물차 지붕에 올라가 작업하던 60대 남성이 바닥으로 추락해 치료받던 중 나흘 만에 숨졌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전 7시36분께 인천시 서구의 한 종이상자 제조공장에서 60대 남성 A씨가 화물차 운전석 지붕에 올라가 작업을 하던 중 2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머리를 크게 다친 A씨는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받아왔으나 나흘 만인 이날 숨졌다.

A씨는 공장에서 만든 종이상자를 화물차에 옮겨싣는 작업을 하려고 운전석 윗부분에 올라가 그물망을 두르다가 추락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경찰은 A씨의 정확한 사망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안전조치 의무를 준수했는지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