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석모도 미네랄 스파’ 온천 운영 정상화 '동분서주'
상태바
강화군 ‘석모도 미네랄 스파’ 온천 운영 정상화 '동분서주'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4.05.20 15: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정적 온천수 확보·시설 개선
신뢰받는 온천으로 거듭날 것
인천시 강화군 삼산면 삼산남로 865-17에 위치한 석모도 미네랄 온천 전경. (사진=김광섭 기자)
인천 강화군이 ‘석모도 미네랄 스파’ 온천 운영 정상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은 석모도 미네랄 온천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 인천 강화군이 온천 수량 감소 및 수온 저하 등의 문제를 겪는 석모도 미네랄 스파온천 운영 정상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일 군에 따르면, 석모도 미네랄 스파는 2017년 최초 개장한 이래로 지역주민과 관광객의 힐링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강화군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로서 사랑받아 왔지만, 온천 수량 감소 및 수온 저하 등의 문제로 지난 124일부터 노천탕 운영을 중지하는 등 축소 운영해 왔다.

이로 인해 미네랄 스파를 방문하는 관광객 급감과 이용객들의 불편을 초래하고, 인근 요식업 및 숙박업 등에도 영향을 미치며, 지역 경제 침체를 유발하고 있다.

강화군은 강화군 대표 온천관광시설의 쇠락을 방지하고 주민들의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지난 3월 안정적인 온천수 확보를 위한 시설 개선 예산을 확보했다. 지난 4월에는 온천공 추가 매입을 위한 공유재산심의를 완료하는 등 사전 행정절차를 이행하고 있다.

또한, 3분기 중 온천공 및 토지매입도 완료할 계획이다. 이후 소규모 온천개발계획 수립 및 신속한 공사 추진을 통해 빠른 시일 내 정상 운영이 가능하도록 할 방침이다.

이 외에도 노후시설 개선과 편의 시설 보강 등을 위한 공사를 6월에 착공해 석모도 미네랄 스파를 더욱 편리하고 쾌적한 온천시설로 조성할 예정이다.

이에 더해 인근 유휴부지를 활용해 온천과 연계한 체험시설을 조성해 더욱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하는 방안을 강구하는 등 수도권 최고의 온천 관광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윤도영 군수 권한대행은 지금 당장은 석모도 미네랄 스파가 축소 운영을 하고 있어 방문객과 주민에게 불편을 초래하고 있지만, 강화군을 대표하는 힐링 관광지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만큼 안정적인 온천수 확보와 쾌적한 시설 개선을 통해 더욱 신뢰받는 온천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31일, 금)...구름 많다가 흐려져, 토요일 ‘비’ 소식
  • [오늘 날씨] 경기·인천(8일, 토)...낮까지 비 ‘최대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