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더위에 더욱 붉어지는 빨간 장미꽃
상태바
5월 더위에 더욱 붉어지는 빨간 장미꽃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24.05.18 22: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후 2시50분께 여주시 현암동의 한 아파트에 핀 빨간색 장미꽃 담장을 한 시민이 지나고 있다. (사진=김광섭 기자)
18일 오후 2시50분께 여주시 현암동의 한 아파트에 핀 빨간색 장미꽃 담장을 한 시민이 지나고 있다. (사진=김광섭 기자)

| 중앙신문=김광섭 기자 | 18일 오후 250분께 여주시 현암동의 한 아파트에 핀 빨간색 장미꽃 담장을 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 장미꽃 중 빨간색 장미꽃은 주로 연인 간 주고받는 선물로, 사랑의 감정을 표현할 때 많이 사용된다. 빨간색 장미꽃의 꽃말은 사랑, 열정, 아름다움, 감동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