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가정의 달 5월, 매력있는 양주시 만든다...‘볼거리·즐길거리 풍성’
상태바
[기획] 가정의 달 5월, 매력있는 양주시 만든다...‘볼거리·즐길거리 풍성’
  • 강상준 기자  sjkang14@naver.com
  • 승인 2024.04.29 17: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정호수공원, 5일 ‘어린이날 축제’ 개최
5가지 테마, 19종의 체험부스 등 마련해
통합오케스트라·버블쇼·댄스공연 등 진행
10~12일, 3일간 양주 회암사지 왕실축제
임금 맞이 위한 화려한 전야제공연 준비

대붓 퍼포먼스·그라나다·비보잉 공연 등
세계유산 등재 기원 ‘소원종 걸기 행사’
드론봇 페스티벌, 가납리비행장서 열려
드론봇 경연대회·태권도·특공무술 시범
시민·관람객들에게 ‘즐거운 추억’ 선사

| 중앙신문=강상준 기자 | 양주시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각기 다른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의 발걸음을 사로잡고 있다. 어린이날 축제, 회암사지 왕실축제, 드론봇 페스티벌의 행사들이 양주를 체험과 즐거움이 가득한 도시로 만들기 때문이다. 나들이하기 좋은 5월, 가족·아이·연인과 함께 양주로 떠나 옥정호수공원에서 다양한 체험을 맛보고, 회암사지에서 양주의 역사와 문화를 즐기며 광적면 가납리비행장에서 다채로운 볼거리 즐겨보는 건 어떨까.

양주시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각기 다른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의 발걸음을 사로잡고 있다. 사진은 2022 회암사지 왕실축제. (사진제공=양주시청)
양주시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각기 다른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의 발걸음을 사로잡고 있다. 사진은 2022 회암사지 왕실축제 모습. (사진제공=양주시청)

# 옥정호수공원서 열리는 102회 어린이날 기념 축제

옥정호수공원이 오는 5일 어린이들을 위한 세상으로 펼쳐진다. ‘지구랑 놀자! 환경과 함께하는 어린이날!’을 부제로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전개되기 때문이다. 옥정호수공원 야외행사장에서는 10시 30부터 16시까지 5가지 테마 19종의 체험부스가 펼쳐진다. 아이들에게 안전에 관한 체험으로 양주소방서 119소방안전체험과 양주경찰서 교통안전 홍보부스가 열린다.

양주시어린이집연합회는 ‘전통부채 만들기’, 보건소에서는‘열려라 마음캡슐, 뽑아라 마음건강퀴즈’, ‘알록달록 플레이콘 팽이 만들기’등을 운영한다. 이밖에도 ‘놀이체험으로 종이모자 만들기’, ‘편백놀이’, ‘야구교실 등이’, 가족과 함께 ‘친환경 텀블러 가방 만들기’, ‘지구환경보호 바람개비 만들기’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어린이날은 가족 단위로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놀이와 체험을 제공함과 동시에 지구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고자 놀이 전시 체험부스 외에 환경·재활용 체험놀이를 새로 추가했다. 야외행사장 환경 체험놀이에는 달걀 껍데기를 활용한 다육이 심기, 폐현수막을 활용한 그림그리기 등을 즐길 수 있다.

잔디마당에서는 챌린지바운스, 놀이바운스, 스포츠바운스 등 에어바운스 놀이터, 육아종합지원센터와 함께 하는 ‘지구의 꿈을 그리다’를 주제로 어린이들의 그림 전시도 관람할 수 있다.

야외무대에서는 제102회 어린이 날 기념식이 열린다. 1부는 줄넘기 축하공연과 양주시립교향악단의 현악 4중주 연주를 시작으로 24명의 어린이에게 모범어린이 표창과 그림대회 시상이 진행되며 2부는 통합오케스트라, 버블쇼, 댄스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합동 연주로 열리는 통합오케스트라는 음악을 통해 화합의 장이 되는 감동의 무대를 선사한다.

# “양주 회암사지를 만천하에 알리노라!”...양주 회암사지 왕실축제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제7회 양주 회암사지 왕실축제’가 양주 회암사지에서 펼쳐진다. 최근 3년 연속 경기관광축제로 선정되며, 경기북부 권역의 대표 역사문화축제로 입지를 굳힌바 있는 양주 회암사지 왕실축제는 어가행렬을 비롯하여 양주 회암사지를 스토리텔링한 공연과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임금의 행차를 알리다!’-임금의 어가행렬 도착 전날인 10일 저녁 옥정호수공원에서 임금 맞이를 위한 화려한 전야제공연이 준비된다. 임금을 호위하는 무관들의 진법(무예) 공연을 시작으로 축제의 슬로건인 ‘양주 회암사지를 만천하에 알리노라’ 주제로 한 대붓 퍼포먼스, 국악 비보잉 공연이 이어지며, 퓨전국악밴드인 ‘그라나다’가 전야제의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세계유산 잠정목록에 선정된 회암사지의 세계유산 등재를 기원하는 소원종 걸기 행사도 동시에 진행된다.

‘역사 속 순간을 마주하다!’-이번 축제의 관전포인트는 단연코, 태조 이성계의 회암사 행차를 재현한 어가행렬이라 할 수 있다. 이번 어가행렬은 경기북부에서 최대 규모로 250여명이 참여하며, 태조 이성계의 역할은 시민 공모를 통해 선발됐다.

시가지 어가행렬은 11일 토요일 14시, 회암천 참수물교를 시작으로 옥정호수공원을 거쳐 옥정호수스포츠센터에서 종료되며, 신명 넘치는 취타 연주와 연희패 공연, 행렬 중간 펼쳐지는 양주목 유생들의 격쟁 퍼포먼스가 축제의 분위기와 흥을 더할 계획이다.

이후 저녁에는 양주 회암사지 축제장에서의 어가행렬이 이어진다.

회암사지로 행차한 태조 이성계를 양주목사가 환영하는 연희마당인 ‘양주목사 환영마당’과 미스터트롯2에 출연한 ‘김시원과 국악그룹 타고의 개막공연’, 예원예술대학교 학생들과 함께한 미디어 융·복합 주제공연 ‘태조의 발원, 꽃비가 되어 내리다’가 토요일 행사의 막을 장식할 예정이다.

이번 축제에는 양주의 역사와 문화를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체험과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왕실공예, 세시풍속, 세계유산 알기, 북방병영체험 등 30여개의 전통 체험존이 구성되어 실감나는 역사교육의 장을 연출한다. 또한, 축제장에 한복을 입고 방문하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이벤트 참여기회와 체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유적을 활용한 주·야간 해설프로그램과 힐링 프로그램으로 회암사지 포레스티벌, 천보산에서 즐기는 숲체험, 이익주 교수의 역사 토크콘서트 등 가족단위가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구성된다.

축제 마지막 날인 12일에는 여말선초 한복을 재해석한 ‘K-한복 패션쇼’, 폐막공연인 양주시립예술단의‘힐링 콘서트’, 현역가왕에서 활약하고 있는 양주시 홍보대사‘마이진’의 특별공연이 관람객을 기다리고 있다.

양주시가 주최하는 이번 축제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축제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양주시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각기 다른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의 발걸음을 사로잡고 있다. 사진은 2023드론봇 페스티벌. (사진제공=양주시청)
양주시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각기 다른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의 발걸음을 사로잡고 있다. 사진은 2023드론봇 페스티벌. (사진제공=양주시청)

# 국내 최대 드론축제로 도약하고 있는 양주 드론봇 페스티벌

지난해 6만명이 다녀가며 호평이 이어진 ‘2024 양주! 드론봇 페스티벌’이 내달 24일부터 26일까지 가납리비행장에서 3일간 열린다.

지상작전사령부와 함께하는 이번 행사는 육군항공대 헬기축하비행을 시작으로 ArmyTIGER 드론봇 전투체계 시연, 양주시장배·지상작전사령관배 드론봇 경연대회, 태권도·특공무술 시범, 의장대·군악대 공연, 특전사 고공강하 시범, 군장비 탑승체험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펼쳐질 예정이다.

먼저 드론봇 경연대회는 양주시장배 민간종목으로 드론레이싱, 드론드래그, 팝드론배틀 경연 3종목이 시행되며, 지상작전사령관배 군종목으로 드론레이싱, 드론배틀, 대대급UAV, 수색정찰 드론, 폭탄투하 드론, 드론촬영 경연 6종목이 실시된다.

행사기간에는 최신형 전차, 자주포, 장갑차, 드론, UAV 등 차세대 무기체계를 엿볼 수 있는 군 전투장비 전시가 이루어지며, 4차산업 미래비전을 엿볼 수 있는 민간기업의 드론, 로봇, 시뮬레이터 등 첨단 제품과 솔루션이 전시될 예정이다.

행사 첫날인 24일에 개막식과 함께 육군항공대 헬기축하비행을 행사 중 최대 규모로 전개할 예정이며, 특공무술 시범, 태권도 시범, 특전사 고공강하 시범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25일 관·군 합동 특별 공연이 있으며 공연 직후에는 300대의 군집드론이 펼치는 드론라이트쇼가 10여분간 펼쳐지며 광적면 야경을 배경 삼아 화려하게 수놓을 예정이다.

행사 마지막 날인 26일은 블랙이글스의 에어쇼가 있을 예정이다. 블랙이글스는 국산 초음속 항공기 T-50B 8대로 팀을 구성하여 고도의 팀워크를 바탕으로 다양한 종류의 특수비행을 선보이는 대한민국 공군 특수비행팀이다. 경기북부에서 처음 선보이는 블랙이글스의 화려한 에어쇼는 축제를 방문한 관광객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날짜별 행사 종료시각이 달라 내달 24일은 오후 6시, 25일은 오후 8시, 26일은 오후 4시까지로 방문에 유의가 필요하며, 군부대 개방행사 특성상 행사장을 방문하고자 하는 관람객은 개인별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하여야 하고 신분증이 없는 미취학아동 등은 반드시 보호자를 동반하여야 행사장에 출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31일, 금)...구름 많다가 흐려져, 토요일 ‘비’ 소식
  • [오늘 날씨] 경기·인천(8일, 토)...낮까지 비 ‘최대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