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창릉천·공릉천 ‘멱 감고 발 담그는’ 친근한 하천 공간 조성
상태바
고양시, 창릉천·공릉천 ‘멱 감고 발 담그는’ 친근한 하천 공간 조성
  • 이종훈 기자  jhle258013@daum.net
  • 승인 2024.03.27 17: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무르고 즐기는 시민 공간 ‘재탄생’
쉼터·경사로 등 환경정비 사업 실시
주민 의견 반영한 편의시설 등 설치
고양특례시가 고양시 지방하천 중 창릉천과 공릉천에 ‘멱 감고 발 담그는’ 친근한 하천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힘을 쏟고 있다.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특례시가 고양시 지방하천 중 창릉천과 공릉천에 ‘멱 감고 발 담그는’ 친근한 하천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힘을 쏟고 있다. (사진제공=고양시청)

| 중앙신문=이종훈 기자 | 고양특례시가 고양시 지방하천 중 창릉천과 공릉천에 ‘멱 감고 발 담그는’ 친근한 하천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힘을 쏟고 있다.

2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친수시설 조성사업으로 창릉천, 공릉천 각 1개소에 발물놀이터, 세족대, 샤워실과 각 하천 둔치 주변 상황에 맞는 화장실, 제방스탠드, 접이식파라솔 등의 편의시설을 설치해 고양특례시만의 친근한 하천 수변공간을 조성할 방침이다. 

또한 공릉천 원당교 일원의 기존 축구장 및 친수시설 조성 공간을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쉼터 및 경사로를 설치해 시민들이 자연친화적인 하천 공간을 누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먼저, 창릉천 친수시설 조성을 위해 시는 창릉천 둔치 환경정비 기본구상 용역, 주민설명회를 완료하고 2022년 10월 실시설계를 시작으로 삼송지구 및 삼송동, 동산동 등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덕수교 일원에 둔치를 활용한 친수시설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한 발물놀이터 등의 친수시설과 화장실, 제방스탠드 등의 편의시설을 설치해 시민들이 쾌적한 하천의 수변공간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공릉천 주변에도 친수시설 조성을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 

공릉천 구간 중 관산동 주거 밀집지역인 원당교 일원에 발물놀이터, 세족대, 접이식 테이블을 설치해 자전거를 타고 지나치는 하천이 아니라 시민들이 머물러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시켜 나갈 계획이다.

공릉천 가까이에서 하천 경관을 느낄 수 있어 시민들에게 멋진 휴식공간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시는 원당교 일원 공릉천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기존의 공릉천 경관을 더 쉽고 안전하게 다가가 느낄 수 있도록 환경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2022년부터 6억 7000만원을 투입해 관산동 일원에 쉼터 1개소와 경사로 2개소, 징검다리 1개소를 설치하는 ‘공릉천 쉼터 및 경사로 등 환경정비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창릉천, 공릉천 친수시설 조성사업은 2022년, 2023년에 27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교부받아 진행하는 사업으로, 시는 유지 관리가 용이하고 향후 관리비용이 많이 투입되지 않는 시설로 친수시설을 조성할 방침이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시민들이 하천에서 멱 감고 발 담그는 친근한 하천을 누릴 수 있도록 친수공간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창릉천, 공릉천이 고양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6일, 화)...장맛'비비비'...최대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