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장에 핀 강인한 생명력 ‘붉은 인동초 꽃’
상태바
골프장에 핀 강인한 생명력 ‘붉은 인동초 꽃’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23.05.19 21: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후 4시30분께 여주시의 한 골프장에 강한 생명력의 대명사인 붉은 인동초가 아름답게 피어 있다. (사진=김광섭 기자)
19일 오후 4시30분께 여주시의 한 골프장에 강한 생명력의 대명사인 붉은 인동초가 아름답게 피어 있다. (사진=김광섭 기자)

| 중앙신문=김광섭 기자 | 19일 오후 430분께 여주시의 한 골프장에 붉은 인동초가 아름답게 피어 있다.

인동초는 추운 겨울에도 얼지 않고 푸른 잎을 유지하는 강인한 생명력을 가진 쌍떡식물로 인동과의 덩굴 식물이다. 우리나라의 산과 들에서 자란다. 금은화라고도 불리며, 여성질환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꽃말은 사랑의 인연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6일, 화)...장맛'비비비'...최대 100㎜↑
  • [내일 날씨] 경기·인천(8일, 월)...새벽부터 장맛비, 많은 곳 100㎜↑
  • [내일 날씨] 경기·인천(6일, 토)...소서 장맛비 ‘최대 60㎜’
  • [드본세] 안성 금광호수풍경 담고 있는 ‘혜산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