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구, 도심권 대단위 유채꽃단지 개장
상태바
계양구, 도심권 대단위 유채꽃단지 개장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18.05.13 18: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계양구는 오는 15일 꽃으로 마루를 형상화한 ‘계양꽃마루’와 ‘반려견 쉼터’ 개장식을 개최한다.

계양꽃마루 부지는 2014 인천 아시안게임 계양경기장 사업 축소로 장기간 방치된 유휴지로 무단점유, 불법경작, 쓰레기 방치 및 불법소각 등으로 인근 주민들의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던 곳이었다.

구는 방치된 유휴공간을 활용한 대단위 꽃 단지를 조성하여 도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여가녹지를 제공하고자, 국․시․사유지 4만여 평의 부지를 지난해 5월 무상 임대받아 무단점유 및 무단경작자 퇴거조치, 폐기물처리, 지반조성 등을 통해 대규모 유채단지를 조성했다.

계양꽃마루는 이용객의 편의를 고려해 요소요소에 원두막과 화장실이 설치됐으며, 반려동물로 인한 꽃 훼손방지와 꽃마루 산책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반려견 쉼터를 별도로 마련하여, 도심권 내에서도 쾌적하고 향기로운 꽃의 향연을 즐길 수 있도록 세심한 배려가 담긴 곳이다.

박형우 계양구청장은 “계양꽃마루가 이용자 모두의 소중한 자산으로 이용자들의 특별한 관심과 사랑 속에 선진 시민의식이 고취되는 소중한 공간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에 개장되는 반려견 쉼터는 인천시 1호로서 반려동물과 반려인들이 자유롭게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된 만큼, 반려견 쉼터 이용자들이 시설이용안내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가 조성되는 공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원주 복선전철 제1공구 올 7월 첫삽...여주시, 강천역 신설 본격 추진
  • 이재명 후보, 지지율 40.1% ‘상승세’···윤석열 후보 ‘오차범위 밖으로 제쳐’
  • [기자수첩] 어째서 일산에서만 땅꺼짐 사고 잦나?...주민들, 추락할까 두렵다
  • 윤화섭 “명절 전, 생활안정지원금 지급할 수 있도록 해야”
  • 소상공인 버팀목 만든다...道, 최대 2000만원 저금리 마이너스 통장 지원
  • 계양산 등산객한테 돌 던진 30대 여성 입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