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세계 물의 날 기념 행사’ 열어...삼성전자 임직원 등 참석
상태바
수원시 ‘세계 물의 날 기념 행사’ 열어...삼성전자 임직원 등 참석
  • 권영복 기자  bog0170@naver.com
  • 승인 2023.03.21 20: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준 수원시장(오른쪽 3번째)과 김경진 삼성전자 부사장(오른쪽 2번째) 등이 취약계층 생수 전달식 후 함께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이재준 수원시장(오른쪽 3번째)과 김경진 삼성전자 부사장(오른쪽 2번째) 등이 취약계층 생수 전달식 후 함께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 중앙신문=권영복 기자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2023년 세계 물의 날 기념행사에서 하천을 비롯한 자연환경 보호를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23년 세계 물의 날(322)을 맞아 21일 수원 원천리천 중앙교 밑에서 열린 기념행사에는 이재준 수원시장과 공직자, 수원도시재단·수원하천유역네트워크 관계자, 삼성전자 김경진 부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200여 명 등이 참석했다.

이재준 시장은 삼성전자가 30년 넘게 원천리천을 사랑해주시고, 지속해서 청소해주신 덕분에 깨끗하게 유지되고 있다삼성전자와 협력해 더 깨끗한 환경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기념행사 중 수원시 취약계층에 전달해 달라며 수원시에 생수 3000(500)을 기부했다.

기념행사 후 이재준 시장과 삼성전자 임직원, 행사 참가자들은 원천리천의 쓰레기를 주우며 환경정화 활동을 하고, 덩굴식물을 심었다.

한편 수원하천유역네트워크는 물에 대한 소중함을 알리기 위해 지난 18일 신동수변공원에서 시민들과 함께 2023년 세계 물의 날 기념행사를 열었다.

수원시는 환경직 신규공직자와 물관리 부서 공직자들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323‘2023 세계 물의 날 공직자 물순환시설 견학을 진행한다. 광교 물순환시스템, 다산공원 빗물이용시설, 만석공원 비점오염저감시설을 견학할 예정이다.

UN은 점점 심각해지는 전 지구적 물 부족·수질 오염의 심각성을 알리고, 물의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해 1992년 매년 322일을 세계 물의 날로 제정했다. 2023UN주제는 변화의 가속화(Accelerating Change)’이며, 우리나라 물의 날 주제는 함께 만드는 변화, 새로운 기회의 물결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0일, 토)...낮부터 밤 사이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