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자 폭행 혐의 20대 미군 입건
상태바
운전자 폭행 혐의 20대 미군 입건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18.05.09 22: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에서 시내 도로를 무단횡단하다가 시비가 붙은 운전자를 폭행한 주한미군 병사가 경찰에 입건됐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평택미군기지 소속 일병인 미국 국적의 A(23)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오후 2시 30분께 인천시 연수구 선학동의 한 도로에서 무단횡단을 하다가 주행하는 승용차를 멈추게 한 뒤 항의하는 운전자의 얼굴 등을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무단횡단을 하기 전 가지고 있던 가위로 여러 차례 자해를 시도하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음주와 마약 투약을 의심해 관련 검사를 시행했지만 의심할만한 결과는 나오지 않았다고 밝혔다.

A씨는 경찰에서 "이 지역에 놀러 왔다가 승용차 운전자와 시비가 붙어 홧김에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조사를 마친 뒤 주한미군지위협정(SOFA)에 따라 A씨의 신병을 미군 헌병대에 인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원주 복선전철 제1공구 올 7월 첫삽...여주시, 강천역 신설 본격 추진
  • 이재명 후보, 지지율 40.1% ‘상승세’···윤석열 후보 ‘오차범위 밖으로 제쳐’
  • [기자수첩] 어째서 일산에서만 땅꺼짐 사고 잦나?...주민들, 추락할까 두렵다
  • 윤화섭 “명절 전, 생활안정지원금 지급할 수 있도록 해야”
  • 소상공인 버팀목 만든다...道, 최대 2000만원 저금리 마이너스 통장 지원
  • 계양산 등산객한테 돌 던진 30대 여성 입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