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 반도체 특화단지를” 10개 기관 합심...인천시·대학·연구기관·학회 등 협약
상태바
“인천에 반도체 특화단지를” 10개 기관 합심...인천시·대학·연구기관·학회 등 협약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3.01.09 19: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교육·연구·산업시설 생태계 구축
고급인재 양성·산학 프로젝트 진행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9일 시청 장미홀에서 열린 '인천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업무협약식'에서 대학, 연구·지원기관, 학·협회와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9일 시청 장미홀에서 열린 '인천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업무협약식'에서 대학, 연구·지원기관, 학·협회와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유정복 인천시장 페이스북)

[중앙신문=남용우 선임기자] 인천에 반도체 관련 교육·연구·산업시설 혁신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산··10개 기관이 하나로 뭉쳤다.

인천시는 9일 시청 장미홀에서 대학·연구기관·반도체 관련 협회 등 9개 기관과 함께 인천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추진공동노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협약기관은 인천시를 포함해 성균관대학교, 인하대학교, 인천대학교, 한국공학대학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인천테크노파크, 한국PCB&반도체패키징산업협회, 한국팹리스산업협회, 한국마이크로전자및패키징학회로 총 10개 기관이다.

정부의 반도체 특화단지 선정이 올해 상반기로 예정된 가운데, 인천시는 대학-연구지원기관-·협회와 협력을 통한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추진으로 반도체 초강대국달성에 기여해 국가 반도체산업 발전을 함께 이뤄나가겠다는 취지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이들 10개 기관은 반도체 패키징 연구개발 및 실무형 고급인재 양성과 산학 프로젝트 진행 협력 반도체 패키징 실용화 연구개발(R&D) 및 관련 중소·중견기업 기술지원 반도체 패키징산업의 테스트베드 기반구축 및 산업생태계 경쟁력 강화지원 반도체 설계전문인력 양성 및 반도체 특화단지 내 팹리스 생태계 조성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현재 진행 중인 반도체 특화단지 인천 유치를 위한 공동 대응 및 인재양성·연구개발·기술지원 등의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해, 정부의 글로벌 첨단전략산업 클러스터 육성 정책에 맞춰 인천이 반도체 클러스터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경쟁력이 확보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인천은 대한민국 반도체 초강대국 달성전략의 한 축을 담당할 핵심지역으로서의 가능성이 충분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특화단지 유치·조성을 통해 세계초일류 도시 인천의 반도체가 글로벌 최고가 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