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설 연휴 민자터널 통행료 면제...‘민생안정대책’ 동참
상태바
인천시, 설 연휴 민자터널 통행료 면제...‘민생안정대책’ 동참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3.01.05 17: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휴 12만여대 차량 무료 혜택
21~24일, 요금 결제 없이 통과
인천시가 설 연휴 4일동안 지역 내 민자터널인 원적산 터널과 만월산 터널의 통행료를 면제한다. 사진은 만월산터널.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가 설 연휴 4일동안 지역 내 민자터널인 원적산터널과 만월산터널의 통행료를 면제한다. 사진은 만월산터널. (사진제공=인천시청)

| 중앙신문=남용우 선임기자 | 오는 설 명절 동안 원적산터널과 만월산터널의 통행료가 면제된다인천시는 5일 설 연휴 4일동안 지역 내 민자터널인 원적산터널과 만월산터널의 통행료를 면제한다고 밝혔다.

이날 시에 따르면, 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21일 오전 12부터 연휴가 끝나는 24일 오후 12시 사이에 이들 터널을 이용하는 모든 차량은 카드나 현금결제 없이 요금소를 통과하면 된다. 현재 원적산 터널과 만월산 터널의 통행료는 경차 400, 소형 800, 대형 1100원이다.

정부의 설 민생안정대책으로 시행하는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정책에 따라 설 연휴에는 전국 모든 고속도로의 통행료가 면제되는 만큼, 인천시도 이동이 많은 연휴 동안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제공하고 정체가 예상되는 인천가족공원 주변도로의 원활한 교통흐름을 위해 통행료 면제 정책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

인천시는 이번 통행료 면제를 통해 설 연휴기간 동안 2개 민자터널을 이용하는 약 12만대 차량이 무료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민자터널 내 도로전광판 표출 및 현수막 게시, 시 홈페이지 등 온·오프라인 매체를 통해 통행료 면제에 대한 홍보를 시행할 예정이다.

조성표 교통건설국장은 성묘, 친지 방문 등 이동이 많은 연휴 동안 시민들께서 가족들과 함께하는 행복한 설을 보내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고속도로 통행료를 면제하는 국가정책과 연계해 정체가 예상되는 인천의 민자터널 통행료를 면제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6일, 화)...장맛'비비비'...최대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