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겨울 재난 촘촘히 대비… 대설·한파 종합대책 추진
상태바
서구, 겨울 재난 촘촘히 대비… 대설·한파 종합대책 추진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2.11.30 14: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3월 15일까지 대책 시행
280곳 현장점검·안전조치 완료
재난안전대책본부 24시간 가동
인천 서구가 코로나19로 소득감소 등 생계 곤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생계지원 사업을 한시적으로 추진한다. 사진은 인천 서구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서구가 겨울철 자연 재난 대비를 통해 구민이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겨울철 종합대책을 추진한다사진은 인천 서구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 서구가 겨울철 자연 재난 대비를 통해 구민이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겨울철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서구는 각종 자연 재난 및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겨울철 폭설과 한파로부터 취약계층을 보호하고자 내년 315일까지 4개월에 걸쳐 세부 대책을 실행한다.

먼저 서구는 지난 930일부터 107일까지 폭설과 한파 등 겨울철 자연 재난에 취약한 적설 취약 구조물(PEB·아치판넬 건물, 노후주택), 비닐하우스, 축사, 공사 현장, 제설취약도로 등 280개소에 대해 현장점검 및 안전조치를 마쳤다.

또한, 13개 실무반과 서부경찰서, 서부소방서 등 유관기관으로 구성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해 24시간 상황 전파와 함께 재난상황 관리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대설·한파 등의 기상특보 시에는 단계별 상황에 따라 비상근무도 시행한다.

강설 예보 시에는 제설작업반이 신속하게 유해 물질이 없는 친환경 제설제를 사용해 선제적 제설 작업(사전 살포)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제설 차량의 이동시간 단축을 목적으로 제설 전진기지 4, 제설 차량 및 중장비 134, 사고위험이 큰 경사로 등 39개소에 자동염수분사장치와 열선을 운영함으로써 도로 제설 강화에 나선다.

이웃에 대한 돌봄도 이어진다. 서구는 한파대책반을 중심으로 유관기관 간 연락망을 구축해 동절기 취약계층 보호 한랭질환 감시체계 운영 및 의료지원 수도관 동파 예방 및 복구 조치 화재 예방 및 대응조치 취약계층에 대한 방문 보건 전문인력 지원 생활지원사를 통한 전화 및 방문 건강관리 지원 경로당 난방비 지원 등을 실시할 방침이다.

관뿐 아니라 민도 나선다. 지역자율방재단 등 동 주민단체는 건축물 관리자의 제설 및 제빙에 관한 조례에 근거해 내 집 앞 내 점포 앞 눈 치우기 캠페인을 진행하고, ‘대설·한파 행동 요령 안내문홍보와 더불어 자율적인 겨울철 자연 재난 대응 활동을 강화한다.

강범석 서구청장은 구청과 유관기관은 물론이고 민까지 나서 겨울철 재난 및 안전사고 예방에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58만 서구민 모두가 편안하고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
  • 김동연, 쌀의 고장 여주서 모내기...농업인들 격려
  • [화요기획] 인천항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난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