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대기환경 개선 ‘동참’...도내 경유 통학차량 'LPG' 교체, 올해 1307대 지원
상태바
경기도, 대기환경 개선 ‘동참’...도내 경유 통학차량 'LPG' 교체, 올해 1307대 지원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11.28 18: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LPG 통학차량 보조금 지원
내년 4월부터 경유 신규 등록 X
내년 4월부터 경유를 사용하는 어린이 통학차량 신규 등록이 금지되는 가운데 경기도가 LPG 통학차량 신차 구매를 지원한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경기도가 대기환경 개선에 ‘동참’하기 위해 도내 경유 통학차량을 'LPG'로 교체한다. 올해에는 총 1307대에 지원될 예정이다. 사진은 경기도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경기도가 대기환경 개선에 동참하기 위해 도내 경유 통학차량을 'LPG'로 교체한다. 올해에는 총 1307대에 지원될 예정이다.

도는 28일 내년 4월부터 경유를 사용하는 어린이 통학차량 신규 등록이 금지되는 가운데 경기도가 LPG 통학차량 신차 구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도는 어린이 건강을 보호하고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미세먼지 배출이 적은 LPG 차량으로 전환하는 경우 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다. 2018년부터 어린이 통학차량 2276대를 LPG 차량으로 전환했으며, 2023년은 45억원으로 어린이 통학차량 649대를 LPG 차량으로 교체할 계획이다.

신차구매 지원은 시·군 공고일로부터 시작된다. 기존 경유 통학차량 소유자가 경유차를 폐차하고 스타리아 킨더 등 9인승 이상 15인승 이하 LPG 차량을 신규 구매하면 1대당 700만원을 지원한다. 다만 경유차를 폐차하지 않고 LPG 신차를 구매할 경우에는 당해년도 1231일까지 구매해야 지원이 가능하니 주의해야 한다.

이와 별도로 소유하고 있는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를 조기폐차 하는 경우 저공해조치 지원 기준에 따라 최대 300만원을 중복 지원받을 수 있다. 보조금 지원신청은 어린이 차량 등록 신고(예정)인 시·군 환경부서에서 받고 있다. 신청은 예산 소진 시까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