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신문 TV] 15년간 모은 구리 83톤 훔치고 장물 알선한 일당 11명 검거
상태바
[중앙신문 TV] 15년간 모은 구리 83톤 훔치고 장물 알선한 일당 11명 검거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2.10.28 16: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년간 모은 구리 83톤 훔치고 장물을 알선한 일당 11명이 검거됐다. 이와 함께 장물업자와 고물상업자 등 6명을 장물취득과 장물알선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28일 파주경찰서는 구리스크랩 83(8억원대)을 훔친 A(30)와 공범 5명을 특수절도 등의 혐의로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830일 오전 3시께 파주의 한 전기배전판 공장 출입문을 절단기로 부수고 침입해 중장비로 83톤에 달하는 구리를 훔친 혐의다. 또 이들은 약 보름 뒤인 914일 오후 9시께 같은 곳에서 구리 83톤을 훔치려고 시도한 혐의다. 이들은 훔친 구리를 고물상에 77000만원을 받고 팔았다.

경찰은 구리스크랩 83톤 전량을 회수하는 한편 이들이 올린 범죄수익 중 49000만원을 압수했다. 아울러 달아난 공범 1명을 추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
  • [기획] 이충우 여주시장, 오랜 기간 묵은 ‘여주시의 굵직한 현안’ 한방에 해결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6일, 목)…흐리고 최대 7㎝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