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박사의 '생활 속 지혜'] 인성(人性)
상태바
[문박사의 '생활 속 지혜'] 인성(人性)
  • 문학박사 문재익(전, 강남대 교수)  moon-jack68@daum.net
  • 승인 2022.10.06 23: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익 전 강남대 교수(문학박사)
문학박사 문재익(전, 강남대 교수)

| 중앙신문=문학박사 문재익(전, 강남대 교수) | 인성(personality)은 그 사람의 인간성, 됨됨이, 심성으로 각 개인이 가지는 사고와 태도 및 행동의 특성으로 인간의 성품, 성질과 품격이며 성질은 마음의 바탕이고, 품격은 사람 된 모습으로 사람에 따라서는 인간의 본성으로 쓰이거나 성격이나 인격, 인품과 비슷한 의미로 사용되며, (), (), (), 를 모두 갖춘 전인(全人)의 특성을 의미하는 것으로 사용되기도 한다.

인성의 구성요소에는 인(: 남을 나처럼 소중하게 여기며 따뜻하게 사랑하는 마음), (: 옳은 것을 선택하는 능력), (: 타인과 조화를 이루는 능력), (: 사물을 잘 분별하는 지혜)가 있다. 미국의 세계적인 최고의 리더십전문가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인 존 맥스웰은 많은 사람들이 지식을 가지고 성공한다. 일부의 사람들은 행동을 가지고 조금 더 오래 성공한다. 소수의 사람들만이 인격을 가지고 영원히 성공한다.’고 말했고, 그리스의 철학자 헤라클레이토스는 인격이 그 사람의 운명이다.’고 인성의 중요성을 말했다.

오늘날엔 인성이 곧 경쟁력, ‘싸가지가 있어야 성공한다! 한 사람이 성공하려면 갖추어야 할 요건 세 가지는 첫 번째 인성 두 번째 실력, 능력 세 번째는 학력이나 학벌인데 그중 으뜸은 인성이다. 실력, 능력과 학력, 학벌이 나무라면 인성은 토양인 것이다. 이는 직장 및 조직생활자 그리고 교단에 서는 선생님뿐만 아니라 정치가들, 한 나라의 지도자에게도 해당되는 마치 해가 동쪽에서 떠서 서쪽으로 지는 것과 같은 이치의 불변의 진리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인성을 갖춘 인재는 원만한 인간관계로 조직생활에 적합하고, 그러한 조직원을 통한 존중, 배려가 있는 조직문화가 곧 성과를 낼 수 있기 때문이다. 인성이 곧 무한 경쟁력이 되는 시대, 자칫 놓치기 쉬운 인성의 중요성을 젊은이들은 통감하고 다듬어 나간다면 자신의 경쟁력을 무한 확장시키게 될 것이다.

인성은 어떻게 형성되는가? 첫 번째 집안 내림이다. 부모님 이전 조상대대로 내려온 대물림으로 부계나 모계의 유전인자를 물려받는 것이다. 한마디로 인성은 선천적 유전에 의한 생리적 기반을 바탕으로 개인이 일상 사회문화 환경과 작용하는 과정에서 형성되어 나가는 것이다. 그런데 태어나서 어떻게 가정교육을 받았느냐에 따라 더 좋아질 수도, 더 나빠질 수도 있다. 그러므로 어떤 집안에서 어떤 부모를 만나느냐? 가 중요하다. 두 번째 학교교육이다. 우리가 인성에 관한 학교교육으로는 바른생활, 슬기로운 생활이나 도덕, 윤리과목에서 배울 수 있지만 사실 다른 교과 담당선생님들로 부터도 직, 간접적으로 영향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어떤 스승님들을 만나느냐? 도 매우 중요하다. 마지막으로 친구이다. 그것도 사춘기에 접하는 중, 고등학교 시절에 만나는 주변 친구들에게 가장 큰 영향을 받는데 친구의 좋은 점은 본받고, 나쁜 점은 타산지석으로 삼아야 한다. 이와 같이 가정교육, 학교교육, 학창시절의 교우관계가 평생의 사고와 행동 그리고 가치관을 정립(正立)시키는데 영향을 준다.

그렇다면 부모, 스승, 친구가 아닌 본인 자신의 인성계발에는 무엇이 있는가? 첫째는 독서, 둘째는 여행 마지막으로 가장 중요한 명상을 통한 자기성찰이다.

독서를 통해서 우리가 위인이라고 꼽는 사람들은 실력자 이전에 인격을 갖춘 성품이 바른 사람들이었으며 선한 대의로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공한 사람들이기에 위인전을 읽는 것은 자신의 인성계발에 크나큰 도움이 되며. 개인의 에세이나 사상 및 철학서적도 큰 도움이 된다. 여행은 만남이고 발견이며, 낯선 고장과 사람들, 낯선 문화, 그 만남의 궁극은 결국 나 자신과의 만남 새로운 자아의 만남이다. 명상은 자기성찰지능을 높게 해준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명상은 외부로 향한 의식의 방향을 내부로 돌리게 하여 자신의 생각, 감정, 행동 등을 마치 다른 사람이 대상으로 바라보듯이 자신을 바라보게 하는 것이다.

끝으로 우리나라 인성교육 진흥법의 목적이자 캐치프레이즈(catchphrase)를 인용한다. ‘올바른 인성을 갖춘 국민을 육성해 국가 사회의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한다.’ 한사람의 올바른 인성이 자신의 발전과 그 가정을 평안케 하고, 또한 그가 소속되어있는 조직을 번성케 할 뿐만 아니라 더 나아가 국가 사회를 번영케 하는 것은 자명(自明)한 일이다.

문학박사 문재익(전, 강남대 교수)
문학박사 문재익(전, 강남대 교수)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31일, 금)...구름 많다가 흐려져, 토요일 ‘비’ 소식
  • [오늘 날씨] 경기·인천(8일, 토)...낮까지 비 ‘최대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