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명의 임영웅 팬 선한 영향력, 포천 보호종료시설 자립청년 위해 300만원 기부
상태바
익명의 임영웅 팬 선한 영향력, 포천 보호종료시설 자립청년 위해 300만원 기부
  • 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22.09.28 10: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임영웅의 팬이 포천시 관내 보호종료시설 자립청년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300만뭔을 익명으로 기부해 주변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북부사랑의열매)
가수 임영웅의 팬이 포천시 관내 보호종료시설 자립청년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300만뭔을 익명으로 기부해 주변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북부사랑의열매)

가수 임영웅의 팬이 포천시 관내 보호종료시설 자립청년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300만뭔을 익명으로 기부해 주변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포천은 임영웅의 고향이라서 그의 팬들이 사랑하는 지역이다.

28일 경기북부사랑의열매에 따르면 익명의 임영웅 팬 A씨는 이 같이 기부하고 사랑의열매 나눔리더에 가입했다. A씨는 서울 소재 중학교에서 교장으로 근무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임영웅의 선한 영향력에 함께 하고자 기부에 동참했다”며 “교직에 있다 보니 아동보호시설 자립청년에 대한 관심이 더 커졌다”고 기부 이유를 밝혔다.

A씨는 이번 기부 외에도 2020년부터 보호종료아동 자립지원 및 문화소외계층 지원사업 등에 후원했으며 누적 기부액은 1000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북부사랑의열매는 기부된 성금으로 태풍으로 거주지에 비 피해를 입어 가전과 가구 교체가 필요한 아동보호시설 자립청년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강주현 경기북부사랑의열매 본부장은 “임영웅씨를 매개로 선한 영향력을 펼치는 팬클럽과 팬들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이들은 성금과 구호물품, 자원봉사 등 다양한 방식으로 기부에 참여하며 나눔과 함께하는 팬 문화를 만들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