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혁 의원, 김포시 ‘부동산 조정지역 해제 제외’ 규탄
상태바
박상혁 의원, 김포시 ‘부동산 조정지역 해제 제외’ 규탄
  • 박경천 기자  pgcark@hanmail.net
  • 승인 2022.09.22 18: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의원
박상혁 의원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박상혁 의원(김포을·더불어민주당)이 국토부의 부동산 조정지역 해제와 관련, 자신의 SNS를 통해 강하게 규탄하고 나섰다.

국토교통부는 하루 전인 21일 수도권 5개 시(파주·동두천·양주·안성·평택)의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발표했지만, 김포지역은 제외했다.

박 의원은 SNS국토부의 무원칙한 조정지역 해제를 규탄합니다라는 글을 통해 김포의 최근 실거래가 지수는 작년 6월 대비 4%가 오른 반면, 안성은 11%, 평택 10% 올랐다며 조정지역 제외를 비판했다. 그러면서 김포시는 조정대상지역 지정 당시 11%에 불과 하지만, 평택은 33%, 양주는 16%, 안성은 55%에 달한다부동산 거래가 절벽인 상황속에서도 기존의 50%를 유지하는 지자체는 해제한 반면 10분의1 수준밖에 안되는 김포시는 제외 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국토부가 김포는 서울·인천과 연접해 있고 접경지역 이유로 해제지역에서 제외 됐었다고 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박상혁 의원은 발표 당일 원희룡 국토부 장관을 만나 김포가 조정지역 해제 대상에서 제외된 것과 관련 강하게 항의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7일, 월)…늦은 오후부터 ‘약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