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올해 9월 정기분 재산세 부과···주택2기분·토지분 과세대상 19만여 건
상태바
파주시, 올해 9월 정기분 재산세 부과···주택2기분·토지분 과세대상 19만여 건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2.09.13 14: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73억원 부과·고지···이달까지 납부해야
집중호우 피해자···‘최대 1년 납기 연장’
납부 기간 경과하면···‘가산금 3%’ 부과
파주시는 주택 2기분과 토지분 과세대상 19만여 건에 대해 2022년 9월 정기분 재산세 873억 원을 부과·고지해 이달 말까지 납부토록 독려했다. 파주시청 지방세 민원실 전경. (사진=중앙신문DB)
파주시는 주택 2기분과 토지분 과세대상 19만여 건에 대해 2022년 9월 정기분 재산세 873억 원을 부과·고지해 이달 말까지 납부토록 독려했다. 파주시청 지방세 민원실 전경. (사진=중앙신문DB)

파주시는 13일 주택 2기분과 토지분 과세대상 19만여 건에 대해 2022년 9월 정기분 재산세 873억 원을 부과·고지했다.

재산세는 보유기간과 관계없이 매년 과세기준일인 6월 1일 소유자에게 건축물은 7월, 토지분은 9월 각각 부과되며, 주택분은 본세 기준 10만원을 초과하면 7월과 9월 연세액을 1/2씩 나눠 부과하게 된다.

시에 따르면 9월분 재산세 부과액은 전년도에 비해 57억원이 늘었으며, 이는 개별공시지가 및 주택가격 상승과 운정3지구를 중심으로 한 신축 아파트 등 과세대상 증가에 따른 것이다.

7월에 이어 9월 주택분 재산세 역시 1세대 1주택자 세부담 완화 조치에 따라 올해 한시적으로 과세표준 산정을 위한 주택공시가격 반영비율을 60%에서 45%로 인하하고, 지난해부터 시행되고 있는 특례세율(과세표준 구간별 0.05%p 인하)이 중복 적용돼 주택 실소유자의 세부담이 완화된다.

시는 특히 최근 중부지역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납세자는 지방세 지원방안으로 재산세 등 부과고지 지방세에 대해 6개월(최대 1년) 범위에서 납기를 연장해 주기로 했다. 9월 정기분 재산세는 오는 30일까지 납부할 수 있다.

납부기한이 지나면 3%의 가산금이 더해지며, 부과금액이 30만원 이상일 땐 매월 0.75%의 중가산금이 추가됨에 따라 기한 경과로 인한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