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자 여행돕는 '인천e지' 더 똑똑하고 재밌어졌다...인천시, 스마트여행 어플 기능강화
상태바
이용자 여행돕는 '인천e지' 더 똑똑하고 재밌어졌다...인천시, 스마트여행 어플 기능강화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2.09.01 17: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도입해 성향 분석·동선 추천 등
GPS 탑재해 ‘편리한 길찾기’ 가능

20만 여개의 인천관광 정보 제공
올해 공공데이터 포털 통해 개방
인천시는 인천e지의 기능 중 여행일정을 만드는‘패스’에 GPS 기반 모바일 스탬프 기능을 추가하고 ‘오디오가이드’를 소비자 참여형으로 새롭게 개편했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시가 인천e지의 기능 중 여행일정을 만드는‘패스’에 GPS 기반 모바일 스탬프 기능을 추가하고 ‘오디오가이드’를 소비자 참여형으로 새롭게 개편했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스마트 여행 어플리케이션 인천eAI를 도입해 성향 분석·동선 추천 등의 기능을 강화해 새롭게 선보인다.

인천시는 1일 인천e지의 기능 중 여행일정을 만드는패스GPS 기반 모바일 스탬프 기능을 추가하고 오디오가이드를 소비자 참여형으로 새롭게 개편했다고 밝혔다.

인천e는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지난 202010월 대한민국 최초의 스마트관광도시로 선정돼 9개의 민간 컨소시엄사와 함께 구축한 스마트 여행 어플리케이션으로, 기존 여행 앱과 달리 인공지능(AI)이 간단한 설문을 통해 이용자의 여행 성향을 분석하고 맞춤 일정과 추천 동선을 제안해 이용자의 여행을 돕는다.

최근 GPS를 기반으로 한 길찾기 기능을 추가해 더 쉽고 편리한 이용이 가능해졌다. 신규 추가된 모바일 스탬프 기능은 목적지에 도착하는 즉시 앱 내에 자동으로 스탬프를 획득하는 것으로 별도의 노력 없이 여행기록 저장이 가능하다.

인천시는 앱의 새로워진 기능을 하반기 인천 문화재 개항장야행 축제(924~25)’ 도보탐방 투어 프로그램 등과 연계해 적극 활용한다.

앱 이용자가 선택·방문한 목적지에 대한 여행 정보를 제공해 오던 오디어 가이드는 퀴즈를 풀고 미션을 수행하는 소비자 참여형 서비스로 개편됐다. 앱 내의 가상 인물이 신 개항의 시대 세상의 문을 열다라는 주제로 개항장 일대의 신문물을 경험하면서 간단한 퀴즈를 통해 이용자에게 관광지에 대한 정보를 유쾌하게 제공한다.

지난 5월 행정안전부 ‘2022 공공데이터 기업매칭 지원사업을 통해 무장애 관광정보 등을 포함 약 20만 개의 관광지 및 음식관광 데이터를 구축한 인천시는 올해 안에 공공데이터 포털을 통해 누구나 해당정보를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할 계획이다.

인천시 관계자는 더 재미있고 편리해진 인천e지 앱을 활용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인천을 찾고 숨겨진 개항장의 매력을 경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인천e지 홍보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7일, 월)…늦은 오후부터 ‘약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