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공공기관장 임용 때 후보자 정책검증 청문회 도입키로...수원시의회 제안, 수원시 전격 수용
상태바
수원시 공공기관장 임용 때 후보자 정책검증 청문회 도입키로...수원시의회 제안, 수원시 전격 수용
  • 권영복 기자  bog0170@naver.com
  • 승인 2022.08.30 18: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 임명 전 시의회에 청문 요청
더 좋은 민주주의 정착 도움 되길
이재식 수원시의회 부의장(왼쪽부터), 이재준 시장, 김기정 의장, 김용덕 수원시 기획조정실장이 협약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이재식 수원시의회 부의장(왼쪽부터), 이재준 시장, 김기정 의장, 김용덕 수원시 기획조정실장이 협약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김기정 수원시의회 의장 페이스북)

수원특례시와 수원특례시의회가 출자·출연기관 기관장 정책검증 청문회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

수원시와 수원시의회는 30일 시청 상황실에서 수원특례시 공공기관장 임용후보자 정책검증 청문회 실시 협약’·‘인사업무 협약을 잇따라 체결하고, 협력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공기관장 임용후보자 정책검증 청문회 실시 협약은 수원시의회의 제안을 수원시가 받아들이면서 이뤄졌다.

앞으로 협약에 따라 수원시장은 주요 공공기관장을 임명하기 전에 시의회에 정책검증 청문을 요청해야 한다. 다만, 연임 기관장은 청문 대상에서 제외된다. 시의회는 수원시장이 정책검증 청문 요청서를 제출하면 정책검증 청문위원회를 구성해 청문 요청일로부터 7일 이내에 정책검증 청문을 해야 한다. 정책검증 청문 대상은 수원도시공사 수원시정연구원 수원문화재단 수원컨벤션센터 수원시청소년재단 수원도시재단의 장()이다. 수원시의회는 지난 824일 김현광 수원문화재단 신임 대표이사를 대상으로 첫 정책청문회를 연 바 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과 김기정 수원특례시의회 의장,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김기정 의장은 수원시 협조가 없으면 청문회 제도 운용이 어려운데, 이재준 시장님께서 수원시의회의 제안을 흔쾌히 수락해주셨다정책검증 청문회 운영으로 공공기관장들이 좀 더 효율적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재준 시장은 정책 검증 청문회가 더 나은 수원시의 미래를 만들고, 더 좋은 민주주의를 정착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수원시와 수원시의회가 끊임없이 소통하고, 협력해서 수원특례시의 미래, 시민의 행복을 함께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7일, 월)…늦은 오후부터 ‘약한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화)…오후부터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