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조리읍 ‘행정복지센터’ 이전···지하1층~지상4층, 총 145억원 투입
상태바
파주시 조리읍 ‘행정복지센터’ 이전···지하1층~지상4층, 총 145억원 투입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2.08.28 14: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민원실, 헬스장·요가실 등 갖춰
남명우 읍장 “주민 만족 서비스 제공”
파주시 조리읍은 145억원을 들여 봉일천리에 신축한 행정복지센터에 이주를 마치고 29일부터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사진제공=파주시청)
파주시 조리읍은 145억원을 들여 봉일천리에 신축한 행정복지센터에 이주를 마치고 29일부터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사진은 조리읍 행정복지센터 조감도. (사진제공=파주시청)

파주시 조리읍 행정복지센터가 봉일천리에 새 둥지를 틀고 29일부터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봉일천리(188-6)에 준공된 조리읍 행정복지센터는 지하 1층, 지상 4층의 연면적 4,581㎡ 규모로, 지난 2020년 12월 착공해 약 1년 8개월 만에 준공됐으며, 총 사업비 145억원이 투입됐다.

주요 시설론 ▲지하 1층~지상 1층에 문화광장·주차장 ▲2층엔 종합민원실·회의실 ▲3층엔 문화교실·헬스장·요가실 ▲4층엔 다목적강당·읍대본부 등을 갖췄다.

특히 지하 1층과 지상 1층의 문화광장엔 조리읍민들의 문화예술 수요와 청소년들의 문화공간 활용도를 충족시키기 위해 조성된 공간으로, 읍민들의 문화 갈증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남명우 조리읍장은 “임시청사에서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 과정에서 불편사항을 감수해주신 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보다 쾌적한 청사 환경에서 만족도 높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키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리읍은 오는 10월 중 청사 준공에 이어 개청식을 함께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7일, 월)…늦은 오후부터 ‘약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