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봤다] 3년 만에 용인미르스타디움서 만난 ‘경기도종합체육대회’
상태바
[사진으로 봤다] 3년 만에 용인미르스타디움서 만난 ‘경기도종합체육대회’
  • 허찬회 기자  hurch01@hanmail.net
  • 승인 2022.08.25 21: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8회 경기도체육대회의 성대한 막을 올랐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25일 오후 68회 경기도체육대회 2022 용인의 개회식이 용인미르스타디움에서 개최됐다.

경기도의 함성, 용인에서 하나로라는 슬로건으로 이날부터 27일까지 3일간 열리는 이 대회는, 경기도내 31개 시·1만 여명의 선수들이 축구, 수영 등 25개 종목에 출전해 경쟁을 펼친다.

이날 개회식에는 개최지 시장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을 비롯해 김동연 경기도지사,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윤원균 용인시의회 의장 등 내빈들과 각 시군에서 출전한 선수와 응원단, 시민 등 18000여 명이 참석했다. 성화는 27일까지 미르스타디움 성화대에서 타오르며 1390만 경기도민 화합의 축제를 밝히게 된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환영사에서 경기도체육대회는 놀라운 미래’(대회 개회식의 주제)를 향한 화합의 축포다. 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많은 성원을 해주신 시·군 체육 관계자들과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출전한 모든 선수들이 갈고닦은 기량을 한껏 발휘해 좋은 성적을 거두기 바란다최상의 경기를 펼칠 수 있도록 용인특례시는 폐막일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의 전 종목 8강 이상 경기는 경기도체육대회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실시간 중계하고, 종료 후에도 다시 보기를 지원할 예정이다.

용인시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김동연 지사와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등 내빈들이 대회 개회식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김동연 지사와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등 내빈들이 용인시 선수단 입장을 박수를 치며 환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이원성 경기도체육회장이 리셉션에서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개최지역의 시장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개최지역의 시장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개최지역의 시장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개최지역의 시장인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특례시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