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윤핵관 수사 개입 증언‘ 공개···페이스북에 글 올려 ‘경찰 압박’ 주장
상태바
이준석 ‘윤핵관 수사 개입 증언‘ 공개···페이스북에 글 올려 ‘경찰 압박’ 주장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2.08.22 13: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상한 일···경찰 내부에서 나와 ‘황당’
생각나는 국회의원은 하나 밖에 없어
사진은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지난 17일 남부지방법원에서 당 비상대책위원회 효력을 정지해달라며 낸 가처분 신청 사건 심문을 마친고 나오는 모습. (사진=뉴스1)
국민의힘 이준석 전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경찰 내부에서 윤핵관이 수사에 개입하고 있다는 증언이 나왔다"며 "황당하다"고 말해 주목된다. 사진은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지난 17일 남부지방법원에서 당 비상대책위원회 효력을 정지해달라며 낸 가처분 신청 사건 심문을 마친고 나와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전 대표는 "경찰 내부에서 윤핵관(윤석열 대통령 측근)이 수사에 개입하고 있다는 증언이 나왔다"며 "예상했던 일에 증언까지 나와 황당하다"고 피력했다.

이 전 대표는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같은 내용의 글을 올려 "경찰에 압박하는 윤핵관으로 분류하는 특정 국회의원이면 저는 여러사람 떠오르지 않는다"고 썼다.

이 전 대표는 게시글에 CBS노컷뉴스가 보도한 "초읽기 몰린 '이준석 수사'···경찰 압박 배경엔 '윤핵관'" 기사를 공유했다. 해당 기사는 경찰 내부에서 이 전 대표를 향한 수사 배경에 '정치적 의도'가 있다는 우려가 나오며, 윤핵관으로 분류되는 국회의원의 실명이 오르내린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이 전 대표는 "사실 영부인 팬클럽 회장이었다는 분이 사안마다 언론플레이를 하면서 감옥에 있는 사람의 주장을 일방중계하는 것 부터가 이상한 상황"이라며 "예를 들어 최태원 SK 회장을 사면시켜 달라고 했다느니, 애초에 말이 안되는 내용을"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그는 또 이날 한 라디오(YTN) 방송에 출연, 출연, "윤핵관 특정 의원이 경찰에 수사압력을 가하고 있다는 기사가 나왔다. 거기서 어떤 의원인지 밝히진 않았으나, 생각나는 의원이 하나 밖에 없다"며 "애초에 수사가 7개월째 저를 조사하지도 못하는 상황이고, 일정도 조율이 안 됐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 전 대표는 지난 13일 기자회견에서 윤핵관 및 윤핵관 호소인을 들먹였는데, 이 전 대표는 이 중 경찰 출신인 이철규 의원을 지목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