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4년 만에 만나는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 축제...다음 달 16일 개막
상태바
이천, 4년 만에 만나는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 축제...다음 달 16일 개막
  • 송석원 기자  ssw6936@joongang.net
  • 승인 2022.08.22 11: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동안 아프리카 돼지열병과 코로나19로 개최하지 못했던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 축제’가 다음 달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장호원 햇사레농산물산지유통센터 일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제공=이천시청)
그동안 아프리카 돼지열병과 코로나19로 개최하지 못했던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 축제’가 다음 달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장호원 햇사레농산물산지유통센터 일원에서 개최된다. (사진제공=햇사레장호원복숭아축제 추진위원회)

그동안 아프리카 돼지열병과 코로나19로 개최하지 못했던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 축제가 드디어 열린다.

22일 햇사레장호원복숭아축제 추진위원회에 따르면, ‘26회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 축제가 장호원 황도를 소재로 다음 달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장호원 햇사레농산물산지유통센터 일원에서 개최된다.

훌륭한 맛과 향을 자랑하는 이번 복숭아축제는 아프리카 돼지열병과 코로나194년 만에 개최된다.

첫날 개막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청소년 커버댄스 경연대회, 햇사레 장호원 복숭아 가요제 등 다양한 무대행사와 복숭아 품평회, 무료 꽃 나누어주기 행사 등 다채로운 문화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개막 다음날인 17일과 18일은 시민이 찾아가기 편리한 설봉공원에 햇사레 복숭아 직거래 장터를 열려 각종 이벤트 행사와 함께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즐거움을 나누는 도시와 농촌 교류의 장도 마련된다.

축제 관계자는 장호원 황도의 변함없는 위상과 깊은 맛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는 것을 넘어 다양한 프로그램과 체험을 통해 흥겨운 한마당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풍부한 햇살을 받고 탐스럽게 영글어진 명품 햇사레 복숭아와 이천의 우수한 농경문화가 맛있게 어우러지는 최고의 과일 축제에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