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도당동 상가 작업 중 50대 집수정 추락해 사망
상태바
부천, 도당동 상가 작업 중 50대 집수정 추락해 사망
  • 김소영 기자  4011115@hanmail.net
  • 승인 2022.08.17 10: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의 한 건물에서 작업 중이던 50대 남성 근로자가 집수정으로 추락해 숨졌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부천의 한 건물에서 작업 중이던 50대 남성 근로자가 집수정으로 추락해 숨졌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부천의 한 건물에서 작업 중이던 50대 남성 근로자가 집수정으로 추락해 숨졌다.

17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520분께 부천시 도당동의 한 상가건물 지하 2층에서 작업 중이던 50대 남성 근로자가 가로세로 1.5미터, 깊이 1.7미터의 집수정으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머리를 크게 다쳐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심폐소생술(CPR)을 받으며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다. 119구급대 도착 당시 호흡, 맥박은 확인되지 않았다.

최초 신고자는 공사장 관계자로 닥트(환기) 공사가 끝난 후 옷을 갈아입기 위해 내려갔는데 올라오지 않아 확인해보니 집수정에 빠져 있어 119에 신고했다고 말했다.

이들은 이 건물 지하에서 에어컨 환기를 위한 배관공사를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장 작업자들을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집수정(集水井) 건물 지하에서 발생하는 물이 한 곳으로 모이게 만들어 놓은 곳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단독] “이xx 죽여버리겠다”...이번엔 행정실장이 교장 폭행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