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 집중호우] 주광덕 남양주시장, 수해 현장 곳곳 점검..."시민 안전 무엇보다 최우선"
상태바
[중부 집중호우] 주광덕 남양주시장, 수해 현장 곳곳 점검..."시민 안전 무엇보다 최우선"
  • 이승렬 기자  seungmok0202@nwtn.co.kr
  • 승인 2022.08.09 17: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전 퇴계원 다목적체육관 등 방문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지난 8일 저녁 폭우로 인한 호우경보 및 홍수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을 찾아 신속하고 철저한 대응을 주문했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지난 8일 저녁 폭우로 인한 호우경보 및 홍수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을 찾아 신속하고 철저한 대응을 주문했다. (사진=주광덕 남양주시장 페이스북)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호우 피해로 인한 시민 불편이 없도록 신속하고 철저한 대응을 주문했다.

주광덕 시장은 9일 오전 왕숙천 진관교 지점에 홍수주의보가 내려지는 등 관내 곳곳에서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발생이 예상되자, 재난안전상황실로 복귀해 진관교 수위 확인과 왕숙천변 7개 배수펌프장 정상 가동 여부 등을 확인하며 재난 상황을 직접 챙겼다.

또 퇴계원 다목적체육관의 이재민들을 방문, 퇴계원읍 신하촌마을, 다산동 물놀이장, 묵현리 다세대주택 옹벽 붕괴 위험지역, 월산리 산사태 취약지역 등 수해 피해 지역을 차례로 방문해 지역 상황과 대응 태세 등을 점검하고 조속한 피해 복구를 위한 대책 마련을 당부했다.

특히 축대 붕괴위험이 있는 화도읍 묵현리 다세대주택의 현장 점검 후 금번 2차 추경을 통해 예산 전액을 확보해 최대한 신속히 축대보강공사를 하도록 지시했으며, 이날 현장점검을 마친 주 시장은 청사 내에서 비상근무를 유지하며 재난상황을 계속 모니터링하고 있다.

주광덕 시장은 “수해를 입은 시민께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현재 큰 피해는 없는 상황이지만 긴장의 끈을 놓지 않아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관계 공무원들에게는 “수해 지역에 더 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재난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8일부터 9일 낮 12시까지 남양주시 누적 평균 강수량은 158mm로 집계 됐다. 시는 세월교 등 침수 위험 도로를 통제하고 있으며, 기상청 예보에 따라 해제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