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공사장서 빗속 절단 작업 중이던 중국 국적 인부 ‘감전사’
상태바
시흥 공사장서 빗속 절단 작업 중이던 중국 국적 인부 ‘감전사’
  • 권광수 기자  729272@joongang.tv
  • 승인 2022.08.08 17: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낮 12시2분께 시흥시 신천동의 한 신축공사현장에서 빗속에 작업 중이던 중국 국적의 인부 1명이 절단기계에 감전돼 숨졌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8일 낮 122분께 시흥시 신천동의 한 신축공사현장에서 빗속에서 작업 중이던 중국 국적의 인부 1명이 기계에 감전돼 숨졌다.

사고는 야외 공사현장에서 작업 중이던 중국 국적의 A(52)씨가 철골 절단 작업 중 기계에 감전돼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초 신고자는 공사 현장 관계자로 신축공사장 철골 절단 작업 중 절단기계에 의한 감전사고가 발생했다119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는, CPR을 진행하며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날 내린 비로 인해 사고가 났을 가능성을 두는 등 현장 공사장 관계자를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0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