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재 하남시장 "100년 먹거리 K-스타월드 추진"
상태바
이현재 하남시장 "100년 먹거리 K-스타월드 추진"
  • 장은기 기자  jangeungi15@gmail.com
  • 승인 2022.08.04 17: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현재 하남시장이 "서울 강남과 경쟁하는 수도권 최고의 도시가 될 수 있도록 '하남 5철시대', 'K-스타월드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장은기 기자)
이현재 하남시장이 "서울 강남과 경쟁하는 수도권 최고의 도시가 될 수 있도록 '하남 5철시대', 'K-스타월드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장은기 기자)

이현재 하남시장은 2"서울 강남과 경쟁하는 수도권 최고의 도시가 될 수 있도록 '하남 5철시대', 'K-스타월드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취임 1개월 기자간담회를 열고 "취임 후 짧은 기간이지만, 하남시 도약과 발전의 기틀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뛰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현재 시장은 "구체적인 실행 계획으로 시민 만족 행정서비스를 위한 하남시 공무원 역량 강화 대책을 추진하겠다""아울러 공무원들이 직접 국내 및 해외 우수 사례를 발굴하는 선진지 배낭여행과 벤치마킹, 연수 프로그램을 활성화하도록 선제적으로 싱가포르 등 선지지 견학에 나서겠다"고 전했다.

이어 "시민과의 약속 이행을 위한 조직개편 추진과 더불어 시급한 현안 해결을 위해 '과밀학급 TF', '청년일자리팀', '전략지원팀' 구성을 이미 완료했다""청년일자리과 신설 및 문화예술체육 분야 조직 확대도 계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시민과 소통하기 위해 당장 오는 9월부터 주민을 직접 찾아가는 '이동 시장실'을 운영 등 향후 원스톱 민원시스템 구축을 통해 시민불편을 혁신적으로 해소할 계획"이라며 "시민의 직접 참여를 위한 '시민참여혁신위원회''정책모니터링단'도 구성해 운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이번 3회 추가경정 예산안 편성 때, 시민과 밀접하게 연관된 민생경제 분야 위주로 추경예산을 배정해 시민들의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각별히 신경 쓰겠다"고 덧붙였다.

하남시 미래 100년을 선도할 희망플랜도 발표했다.

이 시장은 "교통 불편 해소를 넘어 교통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하남 5철시대'를 열어갈 것"이라며 "이를 위해 '5호선의 출퇴근 시간 배차 단축', '9호선 조기 착공', '3호선 (가칭)신덕풍역 신설', '위례신사선 조기 추진', 'GTX 하남 유치 추진' 등 성과를 만들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발표했다.

또한 "경쟁력 있는 산업과 질 좋은 일자리를 유치할 수 있는 '투자유치단'9월부터 운영할 수 있도록 '투자유치 촉진 조례'를 개정할 것"이라며 "'투자유치단' 중심으로 세계적인 영화 촬영장·마블시티·K-pop 공연장 등을 조성해 3만여 명의 고용유발효과와 연간 25000억원 규모의 경제유발효과를 창출하는 'K-스타월드' 사업을 성공리에 완수해 '수도권 중심도시 하남'의 도약을 꼭 이루겠다"고 약속했다.

이어진 질의응답에선 서울 강남을 경쟁 도시로 삼은 이유에 대해 "우수한 복지와 일자리 환경을 갖춘 강남과 경쟁하겠다는 뚜렷한 목표의식을 확립하고자 이 같은 계획을 세웠다""K-스타월드 프로젝트처럼 경쟁력 있는 산업 유치로 확보하는 미래 성장동력과 질 좋은 일자리 창출을 통해 세수를 확대해 양질의 복지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0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