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 캠퍼스서 1학년 여성 피흘린채 숨져
상태바
인하대 캠퍼스서 1학년 여성 피흘린채 숨져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2.07.15 11: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중동에 위치한 부천국민체육센터 수영장 여성 탈의실에 60대 남성 A씨가 침입했다는 고소가 경찰서에 접수돼 수사 중이다. (사진=중앙신문DB)
인천 인하대 캠퍼스에서 1학년 여성이 머리에 상처를 입고 피를 흘린채 숨졌다. (사진=중앙신문DB)

인천 인하대 캠퍼스에서 1학년 여성이 머리에 상처를 입고 피를 흘린채 숨졌다.

15일 미추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50분께 미추홀구 인하대 캠퍼스에서 1학년 A양이 머리에 피를 흘린 상태로 행인에게 발견됐다. 119구급대원들이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A양은 사망했다.

경찰은 캠퍼스 내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타살 혐의점 등이 있는지를 조사하고 있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단독] “이xx 죽여버리겠다”...이번엔 행정실장이 교장 폭행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