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윤리위, 이준석 당 대표 당원권 6개월 정지 의결
상태바
與윤리위, 이준석 당 대표 당원권 6개월 정지 의결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07.08 03: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최근 당내에서 회자되고 있는 갈등 상황에 대해 “별의별 이야기가 다 들린다”며 강한 불만을 드러냈다. (사진=중앙신문)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는 8일 이준석 당 대표에게 당원권 정지 6개월의 중징계를 의결했다.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김유정 기자 |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는 8일 이준석 당 대표에게 당원권 정지 6개월의 중징계를 의결했다.

이날 이양희 윤리위원장은 8시간 동안의 마라톤 회의 끝에 이같이 결정하고, 오전 3시가 다 돼 회의 내용을 발표했다. 이와 관련, 기자들의 질문은 받지 않았다.

또 김철근 당 대표 정무실장에게는 당원권 정지 2년의 중징계가 내려졌다.

국민의힘 윤리위원회는 7일 오후부터 이준석 대표의 성 상납 증거인멸 교사 의혹과 관련된 품위 유지 위반징계를 논의했으며, 이준석 대표는 약 30여 분이 지난 현재까지 별다른 입장을 보이지 않고 있다.

한편 이준석 대표의 임기는 2년으로, 내년 6월까지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
  • 박용호, 윤후덕 후보 ‘불법선거’ 신고…3선 의원이 아직도 선거법을 모르나
  • 평택 장당동 다이소에 불...직원·고객 11명 긴급 대피, 인명피해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