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마산리 케이블 제조 공장서 불···3시간 50분만에 진화
상태바
평택 마산리 케이블 제조 공장서 불···3시간 50분만에 진화
  • 김종대 기자  kjd3871@hanmail.net
  • 승인 2022.07.04 15: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오후 8시50분께 평택시 진위면 마산리의 케이블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건물 등을 태우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약 3시간50분 만에 진화됐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3일 오후 8시50분께 평택시 진위면 마산리의 케이블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건물 등을 태우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약 3시간50분 만에 진화됐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3일 오후 850분께 평택시 진위면 마산리의 케이블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불은 발화동 1705와 창고에 보관 중이던 커넥터 및 전선 등 재고자산과 기계장치를 태우고, 3시간50분 만에 진화됐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으며, 건물 2650도 시커멓게 그을리는 피해를 입었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오후 945분께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1시간 37분 만인 오후 1122분께 초진에 성공 대응 1단계를 해제했다.

소방당국은 펌프차 6대와 장비 49, 소방력 209명을 동원해 화재를 진압했다.

소방서 관계자들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토)···다시 비 내려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1일, 일)···흐리고 가끔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