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당선인, 도민 안전 최우선···‘맞손 신고식’ 취소
상태바
김동연 당선인, 도민 안전 최우선···‘맞손 신고식’ 취소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07.01 00: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우피해 상황점검·대처에 집중
30일 오후 3시30분께 여주 강천보 남한강 인근 전체 수위가 오르는 등 누런 흙탕물로 변했다. (사진=김광섭 기자)
1일 개최 예정이었던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의 ‘맞손 신고식’이 호우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면서 전격 취소했다. 사진은 30일 오후 3시30분께 여주 강천보 남한강 인근 전체 수위가 오르는 등 누런 흙탕물로 변해 있는 모습. (사진=김광섭 기자)

1일 개최 예정이었던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의 맞손 신고식이 호우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면서 전격 취소됐다.

30일 도에 따르면, 1일 오전 도청 광교신청사 대강당에서 예정됐던 맞손신고식, ‘맞손소통회 등 도민 소통행사 일체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수도권에는 이날 하루 동안 300mm 가까이 폭우가 쏟아지면서 도로가 침수되는 등 피해가 잇따랐다.

김동연 당선인 측은 절대 더 큰 호우피해가 있어선 안 되겠지만, 혹시 있을 피해 때문에 밤사이 행사가 취소돼 초대받은 도민과 내외빈들께 불편을 끼치는 일이 없도록 선제적으로 행사를 취소한다고 그 취지를 밝혔다.

김동연 당선인은 임기가 시작되는 71일 도청 재난안전상황실을 찾아 상황을 점검하는 것으로 민선 8기 경기도지사로서의 일정을 시작할 예정이다. 또한, 피해 발생 지역 등 현장 방문 일정도 계획하고 있다.

한편 행사가 취소된 내일은 피해 상황점검과 재난 대응 공무원 격려 등 재난상황 대처에 집중하고, 타운홀미팅, 소통회 등 예정됐던 도민 소통행사는 향후 일정을 다시 잡아 진행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단독] “이xx 죽여버리겠다”...이번엔 행정실장이 교장 폭행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