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최초 ‘달빛건강서비스’로 경기 여성 챙긴다···道지사직 인수위 ‘모든 여성 청소년에 생리대 지원’ 여성건강 찬스 사업 발표
상태바
전국 최초 ‘달빛건강서비스’로 경기 여성 챙긴다···道지사직 인수위 ‘모든 여성 청소년에 생리대 지원’ 여성건강 찬스 사업 발표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06.26 16: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역별 공공산후조리원 설치·확대
여성 건강권 플랫폼 구축 등 마련
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는 ‘여성건강 경기 찬스 사업’을 본격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은 9일 김동연 당선인의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현판식 모습. (사진제공=김동연 당선인 인수위)
민선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는 여성 청소년 생리대 지원 확대와 공공산후조리원 확충 등을 내용으로 하는 ‘여성건강 경기 찬스 사업’을 본격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은 지난 9일 김동연 당선인의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현판식 모습. (사진제공=김동연 당선인 인수위)

민선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는 여성 청소년 생리대 지원 확대와 공공산후조리원 확충 등을 내용으로 하는 여성건강 경기 찬스 사업을 본격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인수위는 이날 도내 모든 여성 청소년에 대한 생리대 보편 지원 권역별 공공산후조리원 설치 및 운영 확대 여성 건강 정보플랫폼 달빛건강서비스전국 최초 구축 등이 주요 내용으로 도내 모든 여성들이 월경과 피임, 생식기 질환, 임신·출생 등 여성 건강 관련 의료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자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수위는 공공산후조리원 설치 등 도민들의 호응이 높은 민선 7기 정책을 확대하면서도 달빛건강서비스와 같은 신규 사업을 포함해 여성건강 경기 찬스 사업계획을 완성해 발표했다.

먼저, 인수위는 현재 18개 시군에서 시행되고 있는 여성청소년 생리대 구입비 지원사업31개 시군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도내 만 11~18세의 모든 여성에게 생리대 구입 비용을 지원하는 것이 주요 내용으로, 오는 2026년까지 향후 4년 간 총 2666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또 인수위는 여주, 포천 등에서 운영되고 있는 공공산후조리원을 부족한 지역부터 우선적으로 신규 설치해 나가기로 했다. 산후조리원 시설이 부족한 시군부터 우선적으로 설치·운영을 시작, 권역별로 공공산후조리원이 설립되도록 함으로써 거주지 근거리에서 산후 조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는 구상이다.

전국 최초로 시행되는 여성 건강 정보플랫폼인 달빛건강 서비스 사업도 추진된다.

인수위는 달빛 건강 서비스 사업은 여성의 생식건강 정보에 대한 공식적이고 전문적인 지원 플랫폼을 마련, 도내 여성에게 안전하고 정확한 정보와 의료·심리 상담서비스 제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토)···다시 비 내려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1일, 일)···흐리고 가끔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