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취약계층에 냉방기기·냉방비 지원’···15만원씩 400가구에 지급
상태바
수원시 ‘취약계층에 냉방기기·냉방비 지원’···15만원씩 400가구에 지급
  • 권영복 기자  bog0170@naver.com
  • 승인 2022.06.09 14: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상환자 생활 7가구에 에어컨 지원
수원시는 취약계층 시민이 안전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냉방기기와 냉방비 지원을 추진한다고 9일 시는 밝혔다. 사진은 수원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수원시가 취약계층 시민이 안전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냉방기기와 냉방비를 지원한다. 사진은 수원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수원시가 취약계층의 안전하고 시원한 여름을 위해 냉방기기(에어컨)와 냉방비를 지원한다.

9일 시에 따르면 에어컨은 와상환자(누워서 병을 치료하는 환자)가 있는 취약계층 7가구에 지원하기로 결정하고, 오는 6월말까지 설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또 냉방비 지원은 중위소득 120% 이하이면서 폭염 피해가 우려되는 400가구에 지원된다.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가구에 3개월(7~9)분 냉방비 15만원을 지원할 계획으로, 냉방비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6월말까지 대상자 계좌에 입금된다.

수원시는 2018년부터 매년 취약계층에 여름나기 물품, 냉방기, 냉방비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12세대에 냉방기기를 설치했고, 400세대에 냉방비를 지원했다.

냉방기기·냉방비는 지난 5월 서울의과학연구소가 기부한 성금과 수원시 기부 예치금으로 지원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에어컨 지원 사업이 와상환자의 질환이 악화되는 것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냉방비는 에너지바우처와 같은 냉방 관련 지원을 받지 못하는 복지사각지대와 취약계층 세대에 우선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